728x90
반응형

2013년 12월 31일.


"이거만 끝내면 올해 교과서 24권 읽는다!"


새벽에 깨어서 후다닥 읽어나가고 있는 교과서가 있었어요. 그것은 바로 '이집트 2학년 2학기 아랍어 교과서'.


동이 틀 즈음, 다 읽고 신이 났어요.


"올해 한 달 평균 2권씩은 읽어 치웠구나!"


몇 권을 읽었나 정리하는데 그제서야 알게 되었어요.


25권 읽었네?


목표 초과 달성. 좋기는 하지만 뭔가 바보같은 짓을 했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어쨌든, 이번에 소개할 교과서는 이집트 2학년 2학기 아랍어 교과서랍니다.


교과서 지문들은 여기에서 보실 수 있어요.




표지는 이렇게 생겼답니다. 2학년 1학기 것과 그렇게 큰 차이를 보이지 않는 표지이지요.




이 교과서는 크게 두 가지 주제로 구성되어 있는데, 전반부는 건강, 후반부는 직업이랍니다.


위의 사진은 건강과 관련된 재미있는 지문이에요. 길거리 상인이 음식을 팔고 있었는데, 그게 상한 음식이었고, 그것을 먹은 아이는 병원에 실려갔다는 내용이지요.




가장 마지막 지문인데, 재미있는 것은 좌측 하단 그림 두 개가 똑같다는 것. ctrl+c, ctrl+v 기능을 쓴 건가? 하는 생각을 했어요.


2학년 2학기 교과서는 난이도가 그렇게 높지 않아요. 1학년 2학기 교과서부터 본 사람이라면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는 수준이지요. 문법 중에서 눈여겨볼만한 것이라고는 기원문을 쓸 때는 이미 완료된 것처럼 동사 완료형을 사용해야 한다는 것 정도였어요. 기원문에서 동사의 시제가 아랍어는 우리와 다르지요. 우리나라에서는 '부자가 된다!' 식으로 쓰는 데에 비해 아랍어에서는 '부자가 되었다!' 식으로 쓰거든요.


문법 난이도도 높지 않은데다 모음부호가 정확히 잘 찍혀 있어서 꽤 쉽게 읽을 수 있는 교과서였답니다. 지문 중 아랍어로 된 서적의 고질적 문제인 오타도 없었구요.

반응형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으아...전 교과서에 지렁이 밖에 안 보이네요...ㅜㅜ

    2014.01.04 08: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와~한달 평균 2권씩..정말 대단합니다.ㅎㅎ
    미운 나라 교과서보다 훨씬 나은데요.
    주말 행복하게 보내세요.^^

    2014.01.04 11: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이게 실제 책으로 나왔을 때에는 어떤 모습일지 궁금하더라구요. ㅎㅎ 어느 정도 좋은 질의 종이를 썼는지도 궁금하구요 ^^

      2014.01.05 20:37 신고 [ ADDR : EDIT/ DEL ]
  3. 알 수 없는 사용자

    그림이 똑같은지 다른 부분 찾기를 해보려고 클릭을 해보았는데 안되는군요. ㅎㅎㅎ

    그냥 착 보기엔 같은 그림 같아 보이기는 합니다. ㅎㅎ

    2014.01.04 16:19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파일을 확대해서 보았는데 둘이 다른 점이 전혀 안 보이더라구요 ㅋㅋ;;

      2014.01.05 20:38 신고 [ ADDR : EDIT/ DEL ]
  4. 바보같은, 미련한, 아마도 너무 과한...그런 생각에 하신 자문이겠죠. 하지만 그런 미련한 즐거움이 때론 내 삶을 더욱 팽팽하게 하는데 도움이 되리라 생각해요. 암튼 대단하신걸요.
    공부 열심히 하시고, 새해에는 좋은 일 있으시길 바랄계요...

    2014.01.04 18: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coolpoem님,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coolpoem님께서도 올 한 해 기쁘고 행복한 일 가득한 한 해 보내시기 바래요!^^

      2014.01.05 20:41 신고 [ ADDR : EDIT/ DEL ]
  5. 저 교과서보다 저 교과서를 읽는 좀좀이님이 대단하세요~~!! 어케 이집트 교과서까지~~ 우와`~~~!
    그림은 복사해서 붙여넣기가 맞는 것 같아요~ㅋㅋ

    2014.01.04 19: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소금님께서 보셔도 그렇죠? 저도 두 그림 사이에 차이점이 있나 한참 확대한 후 뚫어져라 보았었답니다 ㅋㅋ;;

      2014.01.05 20:45 신고 [ ADDR : EDIT/ DEL ]
  6. 이집트 교과서 난생처음보네요~ 글씨체가 독특하게 생겼어요. 진짜 지렁이처럼 보여요 :^)

    2014.01.04 21: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처음 보시는 분들은 항상 그렇게 말씀하시더라구요. 하지만 생각만큼 어렵거나 무체계적이거나 하지는 않답니다 ㅎㅎ

      2014.01.05 20:46 신고 [ ADDR : EDIT/ DEL ]
  7. 태국어도 라면 부스러기 같은데.. 아랍어는 끊인 라면같아여..ㅜㅜ
    으째서 저게 글이 되는지요..ㅜㅜ

    2014.01.05 01: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라면 부스러기와 끓인 라면 ㅋㅋ 태국어 글자는 진짜 어렵던데요? 그건 저도 친한 동생이 하도 태국어 쉽고 재미있다고 해서 외워보려 하다가 포기했어요. 물론 성조가 감이 하나도 안 잡혀서 더욱 빨리 포기하게 되었던 것도 있지만요 ㅎㅎ
      저는 아직도 태국 문자만 보면 저걸 어찌 외우나 하는 생각이 들어요^^;;

      2014.01.05 20:48 신고 [ ADDR : EDIT/ DEL ]
  8. 대단한 좀좀이님..
    그렇게나 많이 읽으시다니..
    저는 아랍어를 안다고 해도 그렇게 열심히 보진 못 할 것 같아요~
    정말 대단하세요!

    2014.01.06 12: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냥 보다보니 결국은 다 읽게 되더라구요. 요즘은 노력은 관심과 애정의 다른 말이 아닌가 생각하고 있답니다. 꿋꿋한올리브나무님, 즐거운 하루 되세요!^^

      2014.01.08 05:06 신고 [ ADDR : EDIT/ DEL ]
  9. 아랍어까지! @.@
    볼때마다 느끼는 것이지만 아랍어의 글자들은 참 아름다워요.
    정작 어떻게 읽는지는 모르겠지만... ^^;;

    2014.01.11 22: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작정하고 외우면 금방 외우는데 막상 시작하려고 마음 먹기 어렵게 만드는 글자 같아요. 글자 몇 시간 만에 다 외우는 건 종종 보았었거든요. 물론 아랍인들이 작정하고 갈겨쓰기 시작하면 저도 아직 잘 못 읽지만요^^;

      2014.01.12 18:22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