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농심 오징어 짬뽕 라면을 처음 먹어본 것은 군대에서였어요. 군대에서 자대 배치를 받은 후 자대로 갔는데, 그 당시 선임병들이 즐겨 먹는 라면 중 하나였어요.


오징어 짬뽕 라면을 '오짬'이라고 줄여서 부르곤 했는데, 이 라면은 부대 안에서도 호불호가 명확히 갈리는 라면이었어요. 이유는 두 가지 때문이었어요.


먼저 기름. 오징어 짬뽕 라면은 끓이면 기름이 엄청났어요. 그래서 기름 많다고 싫어하는 사람들이 꽤 있었어요.


두 번째는 강한 해물향. 비린내가 상당히 강한 라면이라 비린내를 별로 안 좋아하는 사람들은 이 라면을 별로 안 좋아했어요.


이 라면은 가끔 먹으면 맛있는데 계속 먹으면 쉽게 물렸어요. 바로 저 위의 두 가지 특성 때문에요. 기름이 많고 해물 비린내가 상당히 강해서 연속으로 먹으면 아주 빨리 물려버리더라구요.


농심 오징어짬뽕


봉지 디자인이 예전과 많이 달라 보였어요.


농심라면


봉지 뒷면은 이렇게 생겼어요.


오징어짬뽕 재료 성분


오징어짬뽕 역시 말레이시아산 팜유가 들어갔어요. 여기에 독일산 감자 전분과 미국산과 호주산 소맥분이 들어갔대요. 


재미있는 것은 건더기 스프 중 오징어가 있는데, 이 오징어의 80.5%가 페루산이래요. 남아메리카의 맛을 느낄 수 라면이었네요.


이 라면은 밀, 대두, 우유, 돼지고기, 새우, 계란, 게, 오징어, 쇠고기, 닭고기, 홍합을 포함한 조개류를 포함하고 있대요.


재료에서 눈여겨볼만한 부분은 오징어 원산지와 더불어 이 라면에 목이버섯이 들어 있다는 점이에요.


오징어짬뽕 조리 방법


조리법을 보면 물 550ml 를 끓인 후, 면, 분말, 후레이크를 넣고 4분 30초 정도 더 끓이래요.


오징어짬뽕 스프


위는 분말스프고, 아래는 후레이크 스프에요.


오징어짬뽕 후레이크 스프


후레이크 소스를 보면 오징어 조각과 목이 버섯 조각을 볼 수 있어요. 검은 깨 같은 부스러기가 목이버섯 가루에요.


농심 오짬 라면


이것은 오짬 2개를 끓인 모습이에요.


"이거 맛 바뀌었다!"


먹기 전부터 바로 알 수 있었어요. 예전의 그 오징어 짬뽕이 아니었어요. 원래 면발이 이렇게 가늘었나? 오징어 짬뽕 면발은 조금 굵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이것은 농심 라면 다른 것들과 비교해봐도 조금 가늘은 면발이었어요.


게다가 그 특유의 강한 해물향이 사라졌어요. 해물향이 나기는 하지만, 예전처럼 그렇게 강하지 않았어요.


기름도 줄어들었어요. 예전 오징어짬뽕은 정말로 기름이 위에 둥둥 떠 있었어요. 그래서 겨울에 다 먹은 후 냄비를 찬물로 설거지할 때 참 안 좋은 라면이었어요. 그런데 이것은 기름이 둥둥 떠 있기는 했지만 예전만큼 떠 있지 않았어요. 그냥 평범한 라면 기름 뜨는 수준보다 아주 조금 더 뜨는 수준.


전체적으로 상당히 밋밋한 라면이었어요. 예전의 '기름 많고 해물향 아주 강한 라면'이라는 개성은 많이 사라졌더라구요. 보다 보편화시킨 것 같은데, 예전의 그 개성이 많이 없어진 것 같아서 아쉬웠어요.

반응형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요건 컵라면으로 먹을때가 맛있었죠~~ㅎㅎ
    요즘엔 괜찮은 라면이 워낙 많아서~~ㅋ

    2017.02.18 19: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것 컵라면으로 먹어본 적은 없어요. 편의점에서 컵라면 사서 먹을 때는 항상 왕뚜껑만 사서 먹어서요 ㅎㅎ;

      2017.02.19 16:25 신고 [ ADDR : EDIT/ DEL ]
  2. 해물향이 사라졌나요?@_@
    오징어 짬뽕은 그 해물향이 강하게 나면서 오징서 후레이크가 쫄깃하게 하나씩 씹히는 맛인데 ㅋㅋ
    2개라고 하지 않았으면 2개인줄 모르게 보이네요 ㅎㅎ

    2017.02.18 22: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해물향이 많이 약해졌어요. 기름도 많이 줄어들었구요...오짬만의 개성이 많이 없어져서 상당히 밋밋한 라면이 되었더라구요 ㅠㅠ

      2017.02.19 21:29 신고 [ ADDR : EDIT/ DEL ]
  3. 최근에 먹은 적이 없어서 맛이 바뀐지 몰랐는데 예전에 비해 많이 달라진 라면이었군요 저는 이거 컵라면으로 먹는거 좋아했어요 ㅋㅋㅋㅋ

    2017.02.18 23: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예전의 개성 아주 강한 맛을 기대했는데 너무 밋밋해져버렸어요. 밓쿠티님께서는 이것을 컵라면으로 먹는 것을 좋아했군요! 저는 오짬 컵라면으로는 한 번도 안 먹어봤어요^^;

      2017.02.19 21:34 신고 [ ADDR : EDIT/ DEL ]
  4. 저도 이건 컵라면으로만 한두번정도 먹어봤네요. 예전에도 지금도 봉지로는 끓여먹어본 적이 없어서@.@
    오징어에게서 남아메리카의 맛을 느낄 수 있는 라면이었다니........
    이 오짬이 남아메리카로도 분명 수출될텐데(한인마트등등) 그럼 역수입이겠군요... 라는 생각을 하고 있네요...
    (맛을 모르니 할 말이 이런 것 밖에 ㅠ.ㅠㅋㅋㅋㅋ)

    2017.02.19 00: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역으로 이것을 컵라면으로 먹어본 적은 없어요. 컵라면은 항상 왕뚜껑만 먹어서요 ^^;;
      저도 저 오징어 원산지 보고 깜짝 놀랐어요. 남아메리카의 맛이더라구요. 원재료 보며 식료품 사서 먹으니 사소한 라면 하나에서 위아더월드더라구요 ㅋㅋㅋ 역수입 ㅋㅋㅋㅋㅋㅋ 대박이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

      2017.02.19 21:40 신고 [ ADDR : EDIT/ DEL ]
  5. 요즘 해물가격이 비싸졌나 봐요. ㅠㅠ 저는 해물향을 좋아해서 해물라면 다 좋아하는데 어떤 분들은 정말 싫어하나 보더라구요. 오징어 짬뽕을 먹어본 적은 없지만 해물향이 뽕뽕 나는 라면 맛있는데, 해물러버들에게는 아쉬운 라면으로 변했네요.

    2017.02.19 05: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예전 오짬은 해물향이 참 강했어요. 봉지 뜯자마자 비린내가 확 올라왔거든요. 그런데 이번에 먹어보니 해물 비린내도 별로 없고 기름도 별로 없었어요. 해물 비린내와 기름이 특징인 라면이었는데 이게 없어지니 이것이 무슨 특징이 있나 진지하게 고민하게 되더라구요 ㅠㅠ 애리놀다님께서는 해물향 좋아하셔서 해물라면 다 좋아하시는군요! ^^

      2017.02.19 21:48 신고 [ ADDR : EDIT/ DEL ]
  6. 제가 먹던 거랑 정말 다르네요.
    이거 보자마자 봉지라면으로 먹고 싶다는 유혹이.. ㅋ
    면발부터, 기름.... 다 달라졌네요. ㅠ

    2017.02.21 00: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예전 그 오짬 생각하고 구입해서 끓여보았는데 완전 달라졌더라구요. 에전 그 개성 넘치던 기름 많고 해물향 강한 오짬이 아니었어요. 면발도 확실히 가늘어진 것 같았구요...

      2017.02.22 05:27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