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2월 1일 오후 2시 42분이었어요. 한국투자증권에서 문자메세지가 왔어요.


한국투자증권 채권 이자 입금


역시나 이번에도 '[사채이자 지급안내] 고객님, 금일은 보유한 채권의 이자지급일 입니다.-한국증권-'이라는 메세지가 왔어요.


이번 '사채이자 지급안내'는 느낌이 완전 다르다.


왜냐하면 이번에 지급받은 채권 이자는 바로 대부업체 중 하나인 OK캐피탈의 채권 이자였거든요. OK캐피탈 채권 중 하나인 오케이캐피탈305 금융회사채 확정금리 이표채 리스채권 2020년 11월 이자 입금을 알리는 문자메세지였어요. 이 문자메세지는 한화건설101-2 채권 이자 입금과 오케이캐피탈305 채권 입금을 동시에 알려주는 문자메세지였어요. 그러나 '사채이자'는 오케이캐피탈 채권 때문에 느낌이 꽤 달랐어요.


OK캐피탈 채권 오케이캐피탈305 금융회사채 확정금리 이표채 리스채권 - 2020년 11월 이자 입금


2020년 11월 25일이었어요. 장내채권 중 매수할 만한 것이 있는지 쭉 보던 중이었어요. 회사채를 보다가 금융회사채를 들어가봤어요.


'여기 괜찮은 거 조금 있는 거 같은데?'


금융회사채를 쭉 살펴봤어요. 그 중 OK캐피탈 채권들이 보였어요. 이것은 채권 종류에서 '회사채'가 아니라 '리스채권'이라고 나와서 그동안 손대지 않던 것이었어요. 리스채권과 회사채의 차이가 뭔지 잘 몰랐거든요. 주식은 실수로 매수하면 바로 던져버리면 되요. 하지만 채권은 한 번 잘못 매수하면 크게 망할 수 있어요. 특히 장내채권은 거래가 별로 없고 호가창이 텅 비어있기 일쑤거든요. 채권을 만약 잘못 매수하면 엄청나게 손해보고 던지든가 만기까지 끌어안고 가야해요. 가격만 이상한 가격에 매수한 거라면 만기까지 끌고 가는데 종류 자체가 뭔지 모르는 거면 그게 될 지 안 될 지도 몰라서 손이 안 갔어요.


리스채권은 금융리스채권과 일반리스채권으로 분류된다고 해요. 이것이 회계에서는 다르게 처리된다고 해요. 하지만 장내채권에서 매수할 때 향후 이자 수입을 고려할 때는 일반 회사채와 별다를 것이 없었어요. 장내 채권 매수에서 가장 중요하게 체크해야 하는 것은 원금상환방법이지, 회사채인지 리스채권인지가 아니에요. 그 다음은 이자지급방식이고, 그 다음에는 콜옵션이 붙어있는 콜옵션부채권인지가 중요해요. 원금상환방법, 이자지급방식, 금리 종류, 옵션 여부 - 특히 콜옵션 유무가 같고 선후순위까지 같다면 일반인이 채권을 이자소득을 노리고 매수할 때는 사실상 같은 종류의 채권이나 마찬가지에요. 그 다음에 신용등급, 표면 금리, 매물 가격 등을 따져보면 되요.


OK캐피탈 채권 중 오케이캐피탈305 금융회사채 확정금리 이표채 리스채권을 봤어요.


'이거 11월 30일 이자 지급이야?'


이 날은 11월 25일이었어요. 매수 후 5일이 지나면 바로 이자를 받을 수 있었어요. 매도 호가창에 걸려 있는 OK캐피탈305 채권 매물 가격은 10050원이었어요.


'이러면 10,050원에 10주 사도 5일 뒤에 이자 받은 후에는 1만원에 쿠폰 금리대로 이자 받는다고 봐도 되잖아?'


한국투자증권 뱅키스 어플에서 장내채권 투자체험에 들어가서 OK캐피탈 채권 오케이캐피탈305 금융회사채 확정금리 이표채 리스채권을 10050원에 매수했을 때 어떻게 되는지 계산해봤어요.


오케이캐피탈305 금융회사채


오케이캐피탈305 금융회사채를 11월 25일에 10주를 10050원에 매수하면 5일 뒤인 11월 30일에 이자로 78원을 받을 수 있었어요. 그 다음에는 2021년 2월 28일에 68원 이자를 받고, 2021년 5월 31일에는 원리금 만기 상환으로 10,068원을 받을 수 있었어요.


'지금 당장 10,050원에 매수하면 5일 뒤에 78원 이자 받으니까 5일에 50원 돌려받고 추가로 28원 받았다고 치고, 그러면 남은 기간은 1만원을 쿠폰 금리인 연리 3.154% 적용받는 거잖아?'


이렇게 계산해보면 매수하는 것이 나쁠 게 없었어요. 아니, 엄청 좋은 조건이었어요. 10,050원으로 5일만에 28원 수익내는 거라면 수익률이 0.278%였어요. 이건 5일에 대한 수익률이고, 연리로 환산하면 20.338%였어요. 10,050원으로 5일 동안 연리 기준 20.338% 수익낸 후에 원금 10,050원에서 50원은 회수하고 나머지 1만원으로 내년 5월 31일까지 연리 3.154% 이자 받기? 이렇게 보면 매우 좋은 조건이었어요. OK캐피탈이 도산하지 않는 한 내년 5월 31일 만기에 오케이캐피탈305 채권 원리금 상환은 반드시 해야 하니까요. 이건 법적 의무라 반드시 지켜야 해요.


'이거 그러면 매수해도 되지 않아?'


바로 10주를 10,050원에 매수했어요.


OK캐피탈 채권 매수


OK캐피탈은 그 자체로는 제가 별로 접해본 적이 없었어요. 대부업체 가서 대출받아본 적이 태어나서 단 한 번도 없거든요. 그래도 들어본 적은 있어요.


OK캐피탈은 OK금융그룹의 자회사에요. OK금융그룹의 또 다른 자회사로는 러시앤캐시가 있어요. OK캐피탈보다는 러시앤캐시가 아마 더 유명하지 않을까 해요. 러시앤캐시는 TV, 인터넷에서 한때 광고를 정말 엄청나게 많이 했거든요. 이렇게 광고를 엄청나게 많이 한 또 다른 대부업체로는 산와머니가 있죠. 절정일 때는 러시앤캐시와 산와머니 광고에 나오는 노래를 어린 아이들까지 따라부르고 있다고 논란이 된 적도 있었어요.


OK캐피탈 그 자체보다는 OK저축은행이 더 많이 유명해요. 여기는 남자 프로배구로 유명해요. 대부업체 이미지가 너무 강해서 제2금융권 도약이 매우 어려웠던 OK금융그룹은 프로스포츠 선수단 운영을 통해 이미지를 개선하려고 했어요. 그래서 창단한 팀이 현재 안산 OK금융그룹 읏맨인 안산 러시앤캐시 베스피드였어요. 이 당시는 아직 현재에 비해 배구 열기가 낮았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었어요.


OK저축은행은 '과격하다'고 해도 될 정도로 배구단이 창단되자 배구단에 투자를 많이 쏟아부었어요. 배구단에 정말 성의를 보이며 많이 투자하자 OK금융그룹이 의도한 대로 OK저축은행 이미지가 많이 개선되었어요. 이때 정점은 세계 최정상 배구 선수 중 하나였던 쿠바 배구 국가대표팀의 간판 선수 로버트랜디 시몬을 영입했을 때였어요. 시몬 혼자서 팀을 우승시켰어요. 다른 선수들도 열심히 했지만 사실상 시몬 혼자서 V-리그 2연패 달성과 함께 V2 달성시켰어요. 시몬 한 선수를 다른 팀이 다 막아내지 못하고 속절없이 무너졌어요.


당시 시몬 영입과 활약은 상당한 충격이었어요. 스포츠뉴스에도 시몬이 활약하는 장면이 나왔고, 그건 그동안 한국 프로배구에서 볼 수 없는 진짜 월드클래스 최고 수준이었거든요. 배구팬이 아닌 사람이라도 보고서 '저 괴물 뭐야? 왜 여기 있어?'라는 생각이 들 수밖에 없었어요.


그 후 돌아다니는 이야기에 따르면 OK저축은행이 배구단으로 엄청난 홍보 효과를 얻은 것을 보고 다른 제2금융권 및 대부업체들도 배구단 창단을 알아봤다고 해요. 그러나 전부 퇴짜맞았다고 해요. 이것은 정확한 이야기가 아니라 그 당시 돌아다니던 일종의 썰 중 하나에요. OK저축은행이 정말 저점매수 엄청 잘한 셈이죠. 지금처럼 프로 배구 인기가 매우 좋을 때였다면 제 생각에는 OK저축은행이 정식 프로배구팀 창단하는 것이 아마 불가능했을 거에요. OK저축은행 배구팀이 창단될 당시에도 타구단 고위급 인사들이 솔직히 매우 못마땅해했지만 한국 프로 배구 상황이 썩 좋지 못할 때라 받아준 거라는 말이 많았거든요.


중요한 것은 OK캐피탈, OK저축은행 모두 OK금융그룹의 자회사라는 점이에요. OK캐피탈에 대한 이야기는 솔직히 할 말이 하나도 없지만, OK금융그룹의 배구단이라면 배구 보는 것을 좋아해서 몇 마디 말할 것은 있어요.


이제 나는 채권자의 채권자가 된 건가.


OK캐피탈은 대부업체니까 채권자. 저는 OK캐피탈의 채권을 보유한 OK캐피탈에 대한 채권자. 그러면 이건 채권자의 채권자.


채권을 갖고 있으면 채권자가 되요. 그게 1000원에 불과한 1주든 몇백억원 어치든 채권을 보유하고 있다면 일단 채권자에요.


오케이캐피탈305


OK캐피탈 채권 중 하나인 오케이캐피탈305 채권은 2019년 5월 31일에 발행되었고, 만기일은 2021년 5월 31일이에요.


오케이캐피탈305 채권은 채권 종류 중 금융회사채 리스채권에 속해요. 이자 지급 방식은 확정금리 이표채에요. 표면 금리는 3.154%에요. 신용등급은 BBB+ 에요.


OK캐피탈 채권 오케이캐피탈305 금융회사채 확정금리 이표채


저는 이번에 OK캐피탈 채권 오케이캐피탈305 금융회사채 확정금리 이표채 리스채권 10주에 대한 이자로 79원이 입금되었어요. 과표가 가장 높은 경우 세금 10원이 징수되어서 3개월 - 2월, 5월, 8월, 11월 말일에 68원이 입금되요. 그런데 이 채권은 만기가 2021년 5월 31일이기 때문에 앞으로 2월 28일에 이자가 입금되고, 5월 31일에는 만기 원리상환이 이뤄질 예정이에요.


OK캐피탈 채권 오케이캐피탈305 금융회사채 확정금리 이표채 리스채권 투자 수익


저는 OK캐피탈의 영업 방식이라든가 영업이익 같은 것에는 별 관심 없어요. 그쪽과 아예 인연이 있던 적이 없어서 원체 아는 게 없고 제가 들고 있는 OK캐피탈 채권 오케이캐피탈305 금융회사채 확정금리 이표채 리스채권은 내년 5월 31일 만기 원리금 상환 예정이거든요. 만약 OK캐피탈 대출을 알아보고 있다면 제 블로그가 아니라 다른 블로그를 찾아가세요. 여기는 아무리 뒤져봐야 대출 정보 같은 건 아무 것도 없어요. 저는 그런 쪽은 아예 안 다루거든요.


다음 OK캐피탈 채권 오케이캐피탈305 금융회사채 확정금리 이표채 리스채권 이자 입금일은 2021년 2월 28일이에요. 그런데 2월 28일은 일요일이고 그 다음날인 3월 1일은 삼일절이니 아마 3월 2일에 입금될 거에요.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