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이번에 마셔본 엔제리너스 커피는 바닐라 카페라떼에요.


엔제리너스 커피에 갔는데 여기에서 전에 밀크티를 마셔본 기억이 났어요. 지난번에 밀크티를 마셨는데 굳이 또 밀크티를 마셔야할 이유는 없었어요. 이왕이면 안 마셔본 다른 것을 마셔보고 싶었어요. 엔제리너스 밀크티가 아주 특출하게 맛있지는 않았다는 것을 기억하고 있었거든요.


그래서 무엇을 마실까 고민하다 고른 것이 바닐라 카페라떼였어요.


저는 작은 컵으로 주문했어요. 가격은 5800원이었어요.


저는 이 커피를 엔제리너스 커피 종로점에서 마셨어요.


컵은 이렇게 생겼어요.


엔제리너스 커피


컵 덮개는 이렇게 생겼어요.


엔제리너스 컵 덮개


컵 덮개를 열어보면 이렇게 거품에 그림이 그려져 있었어요.


엔제리너스 바닐라 카페라떼


설탕을 따로 넣지 않았는데 충분히 달았어요.


조리퐁 말아먹은 우유로 커피를 타서 마시면 이런 맛이 날까?


커피를 마시는 순간 이런 생각이 딱 들었어요. 커피가 입안으로 들어갔을 때는 커피 아이스크림 맛이 났어요. 바닐라 아이스크림에 에스프레소 부어서 아포가또 잘 만들었을 때 나는 맛이었어요. 그런데 커피를 삼키고 나서 입 안에 남는 맛은 죠리퐁 말아먹은 우유맛이었어요.


저는 바닐라 아이스크림에 아메리카노 부어서 둘을 섞어먹는 것도 좋아하고, 죠리퐁을 우유에 말아먹은 후 생긴 우유를 마시는 것도 좋아하기 때문에 이 커피가 매우 마음에 들었어요. 아무 것도 안 넣었는데 적당히 달고, 제가 좋아하는 두 가지 맛이 순서대로 느껴져서 좋았어요.


그러나 물론 당연한 이야기지만 커피에 조리퐁 말아먹으면 이런 맛이 안 나겠지. 그건 시도하고 싶은 생각이 아직까지는 안 들어요. 해보려면 해보겠지만 그렇게 먹으려면 믹스커피 3개를 한 번에 타서 커피를 상당히 많이 만들어야할 테니까요.


조리퐁도 먹고 싶고 커피도 마시고 싶을 때 좋은 선택지가 될 커피였어요.

반응형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