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 6호선 효창공원역 근처에는 괜찮은 카페가 여럿 있어요. 효창공원에서 숙명여대로 넘어가는 길에 카페가 여럿 있어요.


그 중 하나가 바로 갤러리 카페인 마다가스카르에요.


마다가스카르 카페


여기를 발견한 것은 우연이었어요. 이름은 몇 번 들어서 알고 있었지만 효창공원에 있다는 것은 몰랐어요.


혼자 봄바람 들어서 이른 아침 중림시장부터 시작해 서울을 열심히 걷던 날. 중림시장 보고 약현성당 보고 서촌 가서 서촌 한 바퀴 둘러보고 여의도 갔다가 남대문으로 가기 위해 공덕까지 잘 걸어왔는데 여기에서 길을 잘못 들었어요. 100번 넘게 지나다녔던 공덕 족발 거리가 아니라 다른 길로 가서 남대문 시장을 가 보려고 S-oil 본사 앞으로 가다보니 엉뚱한 효창공원역이 나왔어요.


효창공원은 가본 적이 한 번도 없는 곳이었어요. 여기는 갈 일 자체가 없었거든요. 숙명여대에 지인이 있는 것도 아니고, 숙명여대를 가본 것은 대학교 1학년때 지인의 친구가 숙명여대에서 공연해서 그 뒷풀이에 같이 놀러가자고 저를 데려간 것이 전부였어요.


효창공원에서 서울역으로 가기 위해서는 숙명여대로 가야 했어요. 효창공원에서 숙명여대로 가는 길을 보니 괜찮은 카페가 이것저것 있었어요. 그리고 그 길 위에 마다가스카르 카페도 있었어요.


한 번 들어가볼까 했지만 이제 쉬는 게 아니라 집에 가는 게 우선일 정도로 정말 피곤했기 때문에 나중에 가보기로 하고 이 날은 서울역으로 가서 전철을 타고 집으로 돌아갔어요.


"우리 마다가스카르 카페 가보자."

"거기 뭐 있는데?"

"몰라. 그런데 내가 몇 번 들어본 카페니까 유명한 곳일걸?"

"거기 막 바오밥 라떼 같은 거 파는 거 아냐?"

"몰라. 그냥 거기 마다가스카르 카페 있는 거만 보고 왔어."


혼자 가면 심심하니 친구를 데리고 마다가스카르 카페로 갔어요.


갤러리 카페 - 마다가스카르


입구를 보면 바오밥 나무 모양의 조형물이 있어요.




바오밥 나무를 형상화한 것 같은 장식이 있었어요.



갈색 병에 철사를 집어넣고 위를 어지럽게 구부려 놓은 것이 사진으로만 본 바오밥나무 같기는 했어요.




갤러리 카페 답게 사진이 벽에 걸려 있었어요.



가장 인상적인 것은 카페 안에 전시된 이 오래되어보이는 자동차였어요. 이 자동차 옆에는 카메라를 붙여 만든 장식이 있었어요.



음료를 무엇을 주문할까 보다가 저는 밀크티를 주문했어요. 친구는 메뉴를 유심히 살펴보았어요.


"여기 바오밥 라떼 없는데?"

"응?"


친구가 자리에 앉아서 툴툴대었어요. 친구는 마다가스카르 카페라고 해서 여기에서 바오밥 라떼도 팔고 여우원숭이 케이크도 팔고 그럴 줄 알았대요. 그런데 메뉴 자체는 평범한 카페라 실망을 했다고 했어요.


사실 카페 안에서 마다가스카르와 관련된 것은 바오밥 나무를 형상화한 조형물 몇 개와 사진들 뿐이었어요. 분위기 좋은 카페이기는 했지만 사진으로만 접한 아프리카 섬나라 마다가스카르를 떠올리며 그 분위기를 기대하고 간다면 실망할 수 있는 곳이었어요.


공간이 널찍하고 분위기도 괜찮았고 글 쓰며 시간을 보내기에도 괜찮은 공간이었어요.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그래도 실내에 자동차도 있고.. 이름이 마다가스카르 이니.. ㅎㅎ
    차맛은 별로였나요?

    2017.04.05 12: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밀크티 맛 괜찮았어요. 그건 글을 따로 썼어요. 조만간 올리도록 할께요 ㅎㅎ

      2017.04.05 16:50 신고 [ ADDR : EDIT/ DEL ]
  2. 예전에 숙대 근처에는 4호선 있고, 저기 멀리 1호선 지나가고 그랬는데 6호선도 지나가는 군요. 효창운동장 그쪽에 6호선이 지나가면 동네가 활기가 많이 생겼겠어요. 마다가스카르. 바오밥 라테와 여우원숭이 케이크를 기대하셨던 친구분. 귀여우세요. 근데 진짜 왜 여우원숭이 케이크는 없는 건가요? 여우원숭이 귀여운데... ^^*

    2017.04.05 12: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숙대 뒷편으로 내리막길 쭉 내려가면 효창공원역이더라구요. 저도 숙대 쪽에는 1호선과 4호선만 있는 줄 알았어요 ㅎㅎ 저도 그런 케이크가 있다면 주문해보려 했지만 그런 건 없더라구요^^;

      2017.04.05 16:52 신고 [ ADDR : EDIT/ DEL ]
  3. ㅎㅎ~ 사실 저도 마다가스카르라고 해서 뭔가 독특한 아이덴티티를 기대했는데,
    조금 아쉬울 수도 있겠어요~~

    2017.04.05 13: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나름 카페 이름에 맞게 바오밥 나무를 형상화한 것 같은 조형물도 있고 했지만 '마다가스카르'를 기대하고 가면 실망할 수도 있겠더라구요 ㅎㅎ;

      2017.04.05 23:40 신고 [ ADDR : EDIT/ DEL ]
  4. 실내 인테리어 구경하는 것만으로도 나름의 가치가 있는 카페일 것 같아요.
    볼 게 많아보이네요. ^^

    2017.04.05 16: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실내 인테리어 구경하는 것만으로도 꽤 괜찮은 카페였어요. 카페 이름에 너무 신경쓰지만 않는다면요 ㅎㅎ

      2017.04.05 23:41 신고 [ ADDR : EDIT/ DEL ]
  5. 와..정말 열심히 서울 구경 다니셨군요. 운동도 되고 좋지요. 약현성당골목 티비에서 보고 한 번 가야지..벼르다 3년이게 생겼어요.ㅋㅋ 메뉴가 아쉬워도 구경거리는 많은 멋진 카페군요. 잘 봤습니다.ㅎㅎ

    2017.04.05 16: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때 마지막에는 정말 힘들었어요. 원래는 저기에서 다시 서울역을 거쳐 남대문 시장 들려서 시청 가서 지하철 1호선 타고 집에 돌아가는 게 목표였는데 그건 도저히 못 하겠더라구요...ㅋㅋㅋ 이번 비 그치면 한 번 가보세요. '한 번 가야지' 하는 마음이 푹푹 숙성되어서 발렌타인 12년산 되기 전에요^^

      2017.04.05 23:45 신고 [ ADDR : EDIT/ DEL ]
  6. 주인장이 인테리어에 많은 정성을 들인것같네요...바호밥라테와 여우원숭이 뭐시기가
    없어도 충분히 매력적인데요...?!
    바오밥나무 조형물은 모르고보면 전혀모르갔다는게 함정.ㅎㅎㅎ

    2017.04.05 16: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공간 자체는 매력적인 공간이었어요. 인테리어에도 신경 많이 쓴 카페였구요. 이름이 '마다가스카르'인데 그 이름에 지나치게 신경쓰지만 않는다면 분명히 매우 좋은 카페였어요^^

      2017.04.05 23:42 신고 [ ADDR : EDIT/ DEL ]
  7. 오 카페 이쁘네요!
    마다가스카르 하면 저는.. 다른 건 잘 모르겠고 바닐라빈이 떠오릅니다. ㅎㅎ
    10년도 전에 숙대근처 효창공원 옆에 1년정도? 살았었는데 오랜만에 가고 싶네요.

    2017.04.05 17: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카페 자체는 예뻤어요. 마다가스카르에서 바닐라빈도 생산하죠?!
      카멜리온님께서는 효창공원 옆에서 1년 정도 사셨었군요. 저쪽에 가보시면 감회가 새롭겠어요 ㅎㅎ

      2017.04.06 13:36 신고 [ ADDR : EDIT/ DEL ]
  8. 예전에 가본 적이 있는 카페인데 케이크였나 타르트가 괜찮다고 헀던 것 같네요 ㅋㅋㅋ인테리어가 예뻐서 좋더라구요^^

    2017.04.05 22: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기 인테리어 매우 예뻤어요. '마다가스카르'에 지나치게 신경쓰지만 않으면 매우 괜찮은 카페였어요. 저기가 케이크인가 타르트인가가 괜찮은 곳이로군요 ^^

      2017.04.06 13:46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