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타이완 과자는 한국에서 은근히 구하기 어려워요. 은근히가 아니라 대놓고 구하기 어렵다고 해도 틀린 말은 아닐 거에요. 분명 많이 들어올 법도 한데, 한국에서 본 타이완 과자라고는 펑리수가 전부였어요.


그러다보니 제가 타이완 과자를 맛보는 경우라고는 타이완 다녀온 친구가 선물로 들고와서 주었을 때, 아니면 타이완인이 직접 선물로 주는 경우 뿐이에요. 이 비스킷은 타이완인이 직접 선물로 주어서 먹은 것이에요.



이 쿠키의 이름은 孔雀餅乾 에요. 공작 비스킷이지요.


포장을 뜯어보니 앞쪽에 있는 비스킷은 조금 깨졌어요.



상당히 익숙한 냄새.


봉지를 뜯고 냄새를 맡아보니 매우 익숙한 냄새였어요. 분명히 많이 맡았던 흔한 과자 냄새였어요. 정확히 어떤 과자인지 기억은 잘 나지 않지만요.


과자를 먹어보니 역시나 친숙한 맛이었어요. 달콤한 건빵맛이랄까요? 이거 한국 과자 중 먹어본 기억이 있는 것과 비슷한 맛이었는데, 아무리 생각해도 그게 무슨 과자였는지 기억이 하나도 나지 않았어요. 어쨌든 이질적이지 않고 너무나 친숙한 맛이라 매우 맛있게 잘 먹었어요.


왜 대만 과자는 우리나라에 많이 들어오지 않을까요? 들어오면 꽤 팔리지 않을까 싶은데요.

반응형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