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학 주식으로 틱떼기한 후였어요.

 

"오늘도 한국 증시는 처박고 있으려나?"

 

한국 증시 상황을 봤어요. 한국 증시는 역시 재미없는 상황이었어요. 올리는 힘이 없으니 처박을 수 밖에 없어요. 다른 나라 증시들 다 조정받고 있을 때 억지로 버티고 순환매로 끌어올리고 버티다가 이번에는 반대로 다른 나라 다 잘 나갈 때 혼자 돌아가며 얻어맞고 처박히고 있는 상황이었어요. 게다가 영끌, 빚투, 신용, 미수가 많으니 올라가고 싶어도 올릴 수도 없어요. 기관, 외국인이 무슨 UN 난민 구호 활동 봉사온 것도 아닌데 저 물량 다 받아주고 들어올리겠어요. 차라리 쟤네들은 질질 끌고 계속 처박아버리면 알아서 죽어버릴 거니까 올리더라도 느긋하게 저것들 다 털고 죽이고 가겠죠.

 

전에 매수해서 갖고 있던 크라운제과 주식 1주로 틱떼기 단타 두 번 하고 다시 매수해서 증권계좌에 집어넣었어요. 이건 순전히 죠리퐁, 콘칩 좋아해서 매수한 거고 몇 년 보고 들어간 거라 주가 자체엔 별 관심 없었어요. 그래도 단타 틱떼기할 수 있는 상황이 와서 이왕 기회 왔으니 10원이라도 원금 회수해오려고 틱 떼기 단타를 깔짝깔짝 두 번 했어요. 크라운제과 단타를 마치고 한국 증시 상황을 봤어요. 현재 이슈의 중심은 코스피 035720 카카오 주식이었어요.

 

"카카오는 오늘도 안녕하시게 폭락하고 있네."

 

코스피 035720 카카오 주식 주가 상황을 봤어요. 역시나 오늘도 또 매우 평화롭게 폭락하고 있었어요.

 

한국 주식 가치투자 카카오?

한국 주식 가치투자 조까요겠지.

 

코스피 035720 카카오 주식 주가가 무너지는 것을 보자 한편으로는 좀 씁쓸했어요. 올해 한국 증시에 뛰어든 사람들 중 정말 순수한 마음으로 비전 있는 기업 우량주에 가치투자한다는 사람들 다 골로 갔어요. 현대차, LG생활건강, 삼성전자, SK하이닉스, LG화학, 엔씨소프트에 이어서 카카오, 네이버 주식까지 전부 와르르 무너지고 있었어요. 어디 가서 10% 물린 건 물렸다고 말도 못해요. 올해 한국 주식 시장 진입해서 우량주 투자한 사람들은 기본 10% 넘게 물린 상태가 수두룩해서요.

 

선동당하는 것도 능력이다.

선동당하려면 빨리 당해라.

 

코인 바닥에서 배운 교훈을 다시 한 번 떠올렸어요. 선동당하려면 차라리 빨리 당해야 해요. 선동 빨리 당하는 것도 능력이에요. 현대차, LG생활건강, 삼성전자, SK하이닉스, LG화학, 엔씨소프트, 카카오, 네이버 따위 쓰레기 개잡주 살 시간에 MH에탄올, 무학, 범양건영 같은 빛나는 가치주에 투자했어야죠. 안전하고 맛있는 정치 테마주가 얼마나 많은데 저 따위 씹스캠 쓰레기 주식에 뭘 믿고 돈을 넣어요. 반도체 슈퍼사이클 타령보다 여권 대선 후보 이재명, 야권 대선 후보 홍준표에 배팅하는 게 더 과학적이고 합리적이에요. 여기는 미국 증시가 아니라 한국 증시니까요.

 

이 말이 어이없을 거 같지만 냉정히, 그리고 진지하게 말해서 사실이에요. 현대차, LG생활건강, 삼성전자, SK하이닉스, LG화학, 엔씨소프트, 카카오, 네이버 주식 주가가 대체 왜 폭등했는데요. 코스닥 개잡주 세력주 테마주 작전주 펌핑 들어가는 것과 똑같이 근거 부실한 헛소문으로 펌핑 엄청 들어가서 폭등시켜놨던 거잖아요. 현대차는 애플카 협업 이슈,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는 반도체 슈퍼사이클, LG화학은 사랑의 2차 빠떼리, 엔씨소프트야 원래 게임회사라서 근본 있는 도박주, 카카오와 네이버는 4차산업혁명 테마주로 폭등했어요. 이재명 대통령 될 거라고 에이텍, 에이텍티앤, 동신건설, 범양건영 폭등하고 홍준표 대통령 될 거라고 MH에탄올, 무학 폭등하는 거하고 똑같은 논리, 똑같은 진행이었어요. 한국은 우량주나 잡주나 똑같이 세력주 작전주 테마주에요. 뭘 새삼스럽게요.

 

네카오?

네, 까요. 너의 계좌 잔고를 까나간다구.

 

네이버, 카카오도 개인 투자자들이 매우 좋아하는 주식이었어요. 둘을 묶어서 네카오라고 부르곤 해요. 네카오? 네, 까요. 네 계좌 잔고를 작살나게 까나가요. 여전히 개인은 네이버, 카카오를 열심히 매수하고 있었지만 주가는 계속 떨어지고 있었어요.

 

네이버, 카카오 주가가 폭락한 이유는 정부가 IT 플랫폼 기업들 규제를 강화한다고 했기 때문이었어요. 시장에서는 한국 정부의 조치가 중국에서 IT 플랫폼 규제와 같은 정책이라 받아들이고 있었어요. 문재인과 그 패거리 및 지지자들이 중국 딱까리, 똘마니, 시다바리인 거는 모든 한국인, 더 나아가 전세계 사람들이 다 알아요. 국제 외교, 더 나아가 국제 관계 전체에서 전세계가 문재인과 그 패거리 및 지지자들을 대놓고 중국 공산당 하수인 취급하고 있어요. 모두가 다 아는데 모두가 다 모르는 공공연한 비밀이에요. 당장 한국 문재인 정부 모든 경제 정책이 전부 중국 시진핑 정책을 그대로 베껴온 거에요. 소득주도성장 부르짖던 장하성이 지금 어디로 도망쳐 있는데요. 주중대사잖아요. 괜히 주중대사겠어요.

 

'진짜 사람들 집에 '주식하면 손모가지를 자른다'가 가훈되는 거 아니야?'

 

진짜 씁쓸한 것은 결국 작전주에 당하는 것은 일반인들. 한국인들이 투자에 눈을 뜨나 싶었는데 나름 안전하게 주식투자한다고 한 사람들이 오히려 작전주에 호되게 당한 꼴이 되어서 주식 투자 자체를 멀리하게 될 수도 있을 거에요. 아니면 전부 한국 탈출해버리거나요. 괜히 반미 부르짖던 운동권들이 자식들은 미국, 일본으로 유학보내겠어요. 이제는 미국 주식, 일본 주식 투자도 과거와 달리 자유롭게 할 수 있으니 몸은 한국에 갇혀 있지만 돈은 탈출하라고 한국 주식은 도박쟁이나 건드리는 쓰레기 취급하고 미국 주식, 일본 주식에 열광할 수도 있어요. 처음부터 개잡주 작전주 세력주 테마주 건드려서 호되게 당하면 애초에 그런 주식인 거 알고 들어가니까 손해봐도 정신적 충격이 별로 없지만 이 사람들은 든든한 우량주라고 믿고 들어갔다가 완전 세력들한테 제대로 당한 거라 정신적 충격이 어마어마할 거에요.

 

코스피 035720 카카오 주식 호가창을 봤어요.

 

"와, 이거 완전 숨막힌다."

 

끝도 없이 나오는 매도 물량. 공매도까지 더해져서 매수세가 아무리 매도 물량을 먹고 먹고 또 먹어도 들어올리지 못하고 있었어요. 분명히 엄청나게 많이 매수하고 있는데 매도 물량은 밑도 끝도 없이 쏟아져나오고 있었어요. 한 틱 들어올리나 싶으면 그새 또 초기화된 것처럼 매도 물량이 또 꽉 들어찼어요.

 

"이거 틱 가치 엄청 높네?"

 

매수호가는 129,000원이었고 매도호가는 129,500원이었어요. 한 틱이 500원이었어요. 한 틱 가치가 주가 가치의 1/3이 넘었어요. 이러면 한 틱만 먹어도 이득이었어요.

 

매수세는 상당히 강했어요. 하지만 매도 물량이 계속 끝도 없이 쏟아져나와서 도저히 들어올리지 못 하고 있는 상황이었어요. 조금 더 신경써서 카카오 주식 호가창 상황을 주시했어요. 매수주문 체결되면 매도주문 체결되면서 서로 주거니 받거니 하는 꼴이었어요.

 

"나도 티켓 한 장 끊어?"

 

대체 왜 이런 웃긴 장면이 펼쳐지고 있는지 모르겠지만 매수 대기열에 줄 서서 기다렸다가 1주 매수하고 매도 대기열에 바로 줄 서서 기다리다 1주 매도하면 널널하게 카카오 추석 명절 기념 기본소득 받아가는 장면이 펼쳐지고 있었어요. 공짜로 돈을 나눠준다는데 마다할 이유가 없었어요.

 

 

2021년 9월 13일 오전 9시 37분, 코스피 035720 카카오 주식 1주를 129,000원에 매수주문 넣었어요. 진짜 지루했어요. 앞에 있는 많은 대기물량이 빠져나가야 제 순서가 올 거였어요. 매수호가에 던지는 사람들이 계속 있었기 때문에 제 순서가 조금씩 앞으로 당겨졌어요. 한편 계속 매수하겠다고 줄 서는 사람들이 있어서 카카오 주식 129,000원 매수 호가에 쌓여 있는 전체 주문량은 줄어들지 않았어요.

 

2021년 9월 13일 오전 9시 41분, 드디어 제 순서가 왔어요. 이제 저도 카카오 주주에요.

 

 

모바일 플랫폼 IT 기업 코스피 035720 카카오 주식이 매수되자마자 바로 129,500원에 보유 수량 전량인 1주 매도 주문을 넣었어요.

 

'카카오 추석 명절 기념 기본 소득 받기 참 힘드네.'

 

보통 이러면 흥분되는 맛이 있어야 해요. 코스피 035720 카카오 주식이 얼마나 뻥튀기되어 있는 주가인데 이걸 타고 있어요. 게다가 이건 하방 압력이 상당히 강한 주식이라서 자칫 잘못하면 거하게 물릴 수 있었어요. 저렴한 몇천원짜리 주식 1주라면 좀 크게 물려봤자 얼마 손해 안 나지만 이건 아무리 1주라도 1% 물리면 1295원+알파 손해에요. 돈이 훅훅 빠져나가요. 그래서 원래대로라면 긴장이 되어야 했어요. 폭락중인 개잡주에서 언제 무너져도 이상하지 않을 아슬아슬한 지지대 손바뀜 지점에서 주거니 받거니 하는 흐름에 끼어들어 공돈 줍고 나가는 거였어요. 평소에는 단타 쳐도 이런 짓은 안 해요. 이런 건 리스크가 너무 크거든요. 매도 물량이 밑도 끝도 없이 나와서 아예 들지를 못 하는 상황이라면 십중팔구 와장창 무너지고 주가 작살나요. 그거 뻔히 아는데 잠깐 매수세가 악으로 깡으로 버티면서 쉴 새 없이 쏟아져나오는 매도 물량을 잡아먹고 매도세는 계속 매도 물량 크게 쌓아가며 누르면서 아래로 던져대는 상황에서 잠깐 발생한 순환 손바뀜 형국에 끼어들어서 틱 떼기 하는 짓은 너무 위험해서 안 해요.

 

하지만 긴장이 진짜 하나도 안 되었어요. 개미들이 발악하며 매수하는 게 보였어요. 가벼운 잡주라면 이미 크게 들고도 남았을 건데 워낙 무겁다보니 개인들이 아무리 매수해봐야 티도 안 났어요. 그래도 매수세가 끝도 없이 계속 든든하게 받쳐주고 있었어요. 여기에 매도호가에 걸린 물량을 계속 개미스럽게 조금씩 갉아먹고 있었어요.

 

'아, 지겨워. 좀 빨리 좀 되라.'

 

무조건 돈 먹고 나올 거였어요. 이건 못 먹고 싶어도 못 먹을 수 없었어요. 지루하다 못해 지겨웠어요. 막 부스터샷, 20배속 돌리기 같은 거 써서 화르르 빠르게 돌려버리고 싶었어요.

 

 

오전 9시 43분, 매도 주문이 체결되었어요.

 

2021년 9월 13일, 코스피 035720 카카오 주식 1주를 129000원에 매수해서 129500원에 매도했어요. 매매차익은 500원이었어요. 이 중 증권거래세와 수수료를 제하고 제 손에 들어온 돈은 195원이었어요. 수익률은 0.15%였어요.

 

 

네이버 증시 코스피 035720 카카오 주식 페이지에 나와 있는 카카오 기업 개요는 다음과 같아요.

 

- 동사는 2017년 7월 10일에 유가증권시장에 신규상장하였으며 메신저, 포털, 커머스, 모빌리티, 핀테크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함.

- 신규사업 개발사 다음글로벌홀딩스, 컴퓨터, 멀티미디어 프로그램 개발, 제조, 판매사 디케이테크인 등의 기업을 연결대상 종속회사로 보유함.

- 자회사인 카카오페이가 2020년 상반기 카카오페이증권을 선보임. 카카오게임즈는 2020년 9월 코스닥시장에 상장함.

 

카카오는 전국민이 다 아는 회사에요. 카카오톡 운영 회사니까요. 그리고 포털사이트 DAUM을 인사해서 Daum도 운영중이에요. 다음에 소속된 서비스인 티스토리, 브런치도 운영하고 있어요. 티스토리 주식, 브런치 주식 갖고 싶다면 카카오 주식을 매수하면 되요.

 

카카오의 대표적인 문제점은 크게 두 가지 있어요.

 

먼저 카카오의 모든 비즈니스 모델은 카카오톡에서 출발해요. 심지어 다음 검색조차도 현재는 카카오톡 검색이 꽤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고 있어요. 그렇기 때문에 카카오톡이 무너지면 카카오의 모든 비즈니스 모델이 싸그리 다 폭삭 무너져요. 네이버는 비즈니스 모델이 검색에서 출발하는 것과 달라요. 그래서 카카오와 네이버를 똑같이 비교하는 것은 무리가 있어요. 얼핏 보면 비슷해보이지만 실제로는 꽤 달라요.

 

카카오톡 안 쓰는 한국인은 사실상 없다시피 해요. 주로 사용하는지 특정 목적으로만 사용하는지에 따라 사용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모든 국민이 다 사용한다고 해도 될 정도에요. 광고 집어넣어서 수익 창출하고 부가 서비스 넣는 것 같은 것은 그럴 수 있어요. 카카오도 카카오톡 서비스 무료로 제공하는 대신 광고라도 띄우고 운영비 정도는 벌어야죠. 그 정도까지는 인성 자체가 글러먹지 않은 이상 다 용납해줘요. 카카오가 아낌없이 주는 나무, 오병이어 기적 예수님은 아니니까요.

 

문제는 카카오톡이 자꾸 무거워지고 있어요. 그리고 업데이트되고 개편될 때마다 이게 개편을 한 건지 개악을 한 건지 참 뭐라 하기 어려운 모습으로 바뀌어가고 있어요. PC버전에서는 쓸 데 없이 뭔가 한 번 더 클릭하게 만들고, 모바일 버전에서는 뭔가 한 번 더 터치하게 만들고 있어요. 이게 광고 터치 유도 같은 것도 아니고 진짜 순수하게 카카오톡을 이용하는데 사람 귀찮게만 하는 행동이 늘어나고 있어요. 이런 건 메신저에서 정말 좋지 않아요. 무겁고 점점 더 사용할 때 귀찮게 만드는 건 많이 지양해야 하는 부분인데 카카오톡은 왠지 좀 반대로 가는 느낌이 있어요.

 

두 번째 문제는 카카오는 대중적 인식 속에서 정치색이 너무 강한 회사로 인식되고 있어요. 이것은 상당히 심각한 문제에요. 인터넷 플랫폼 기업이라면 남녀노소, 좌우 가리지 않고 모두가 이용해야 해요. 더욱이 내수시장이 그렇게 크지 않은 한국의 경우 이렇게 갈라놓고 저렇게 갈라놓으면 진짜 한 줌 밖에 안 남아요.

 

포털사이트 다음은 원래 민주당 지지자, 좌파들 소굴로 악명 높았어요. 카카오가 다음을 흡수합병하면서 이와 같은 다음의 정치색도 같이 흡수하는 꼴이 되어버렸어요. 카카오에서도 이런 문제를 인지하고 있는지 대표적인 민주당 지지자, 좌파들 소굴이었던 다음 아고라를 없애버렸어요. 그러나 이번에는 카카오가 문재인 정권 비호와 특혜를 등에 없고 문어발식 확장을 하며 급성장하면서 대중들 인식에 카카오는 문재인 정권편이라고 완전히 찍혔어요.

 

요즘 카카오 뉴스 보면 이렇게 정치색이 너무 강한 이미지가 어떤 리스크를 야기하는지 아주 적나라하게 볼 수 있어요. 문재인 정권 지지자들은 정부가 카카오 규제했으니까 맹목적으로 카카오 비난하기 바빠요. 여기에 문재인 정권 혐오하는 사람들은 카카오가 문재인 정권 특혜로 엄청나게 성장한 기업이라는 거 알기 때문에 엄청나게 비난하기 바빠요. 카카오 편 들어주는 사람이 아무도 없어요. 모든 국민이 만약 정권이 바뀐다면 제일 먼저 두들겨맞을 기업은 무조건 카카오라고 여길 정도에요.

 

현재 코스피 035720 카카오 주식 주가가 폭락한다고 하지만 차트를 보면 말도 안 되게 폭등했다가 조금 빠지는 수준이에요. 더욱이 카카오게임도 상장되어 있고 카카오뱅크도 상장되어 있고 여기에 카카오페이도 상장 예정이에요. 그 뒤에도 카카오는 또 여러 계열사를 줄줄이 상장시킬 계획중이에요. 이러면 코스피 035720 카카오 주식은 지주사 주식처럼 되는 거고, 그러면 지주사 할인 들어가서 떨어지는 게 너무나 당연해요. 이 점도 카카오 주식 투자 고려할 때 진지하게 고려해야 할 점이에요. 설령 정부가 네이버, 카카오 규제를 없던 일로 하더라도 그간 무시되다시피 했던 카카오 주식의 지주사 주식화 문제 때문에 전고점까지 쉽게 올라가기는 어려울 거라 봐요.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