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이번에 먹어본 패스트푸드 체인점 음식은 타코벨 불고기 타코에요.


"오랜만에 타코벨이나 먹어볼까?"


타코벨이 먹고 싶어졌어요. 타코벨은 한때 나름 여기저기 지점이 있었어요. 그러나 계속 지점이 줄어들어가는 것 같아요. 항상 있을 것 같았던 많은 타코벨이 여기저기 많이 없어졌어요. 가장 놀라웠던 것은 이태원에 있던 타코벨이 없어졌다는 것이었어요. 이태원은 워낙 외국인이 많이 오는 곳이고, 거기 동네 분위기도 타코벨이 있게 생긴 동네라 아주 오랫동안 계속 있을 줄 알았어요. 그러나 이태원 타코벨이 없어졌어요. 그리고 종각에 있던 타코벨도 없어졌어요. 종각에 있던 타코벨은 위치가 그렇게 좋아보이지는 않았어요. 거기에 사람들이 많은 것을 본 적도 없구요. 종각 타코벨이 없어진 것도 나름 놀라웠어요. 제가 살고 있는 의정부에도 한때 타코벨이 있었지만 없어진지 오래되었어요.


타코벨이 이태원, 종각 같은 곳에서 문을 닫는 것은 장사가 안 되어서 문을 닫은 것이겠죠. 사실 타코벨은 햄버거 패스트푸드 체인점과 꽤 많이 다르다는 점도 어느 정도 작용했을 거에요. 타코벨에서 판매하는 것들이 먹어보면 양이 그렇게 많지는 않거든요. 아마 칼로리는 적지 않을 거에요. 중요한 것은 양이 그렇게 만족스럽지 못하고, 가격이 양에 비해서는 비싼 느낌 받기 좋다는 것이에요.


마침 강남에서 밥을 먹어야 했어요. 타코벨을 먹고 싶었어요. 이태원에도 없고, 종각에도 없는 타코벨이었어요. 그러나 강남에는 분명히 있을 거였어요. 이제 서울의 중심은 강남이에요. 어지간한 건 강남에 다 있어요. 강남역 근처에 없다 하더라도 강남역에서 범위를 넓게 보면 뭐든지 다 있어요. 걸어가기 상당히 귀찮은 거리라 할 지도요. 강남에 온 김에 타코벨에 가서 밥을 먹기로 했어요. 이럴 때 아니면 타코벨 가기 힘들거든요.


타코벨이 어디 있는지 찾아봤어요. 강남권에 몇 곳 있었어요. 아쉽게도 강남역에는 없었어요. 모두 강남역에서 조금 멀리 떨어져 있는 곳에 있었어요.


'귀찮은데 가지 말까?'


그렇지만 가만히 생각해보니 의정부에서 강남권까지 오는 것이 더 귀찮은 일이었어요. 타코벨은 오랜만에 먹어보고 싶었고, 이왕 온 김에 안 먹고 돌아간다면 또 언제 이렇게 먹을 기회가 올 지 알 수 없었어요.


그나마 가장 가까운 타코벨로 갔어요. 타코벨에 들어가서 무엇을 먹을까 고민했어요. 개인적으로 타코벨에서 먹어본 것 중 타코치킨이 가장 맛있었어요. 그래서 그것으로 먹을까 하다 안 먹어본 것을 먹어보기로 했어요.


'안 먹어본 거 뭐 있지?'


일단 신메뉴를 선택했어요. 쉬림프 타코와 불고기 타코가 있었어요.


'불고기 타코 먹어야겠다.'


불고기 타코는 그렇게 큰 특징이 있을 것 같지 않았어요. 그건 사실 쉬림프 타코도 마찬가지였어요. 쉬림프 타코, 불고기 타고 둘 다 먹어본 적은 없지만 신기하다는 생각은 전혀 안 드는 메뉴였어요. 타코치킨 같은 임팩트는 없었어요.


새우보다는 불고기가 나을 것 같았어요. 그래서 불고기 타코를 주문했어요.


타코벨 불고기 타코는 이렇게 생겼어요.


타코벨 불고기 타코


포장을 풀렀어요.


불고기 타코


타코벨 불고기 타코 가격은 3000원이에요.


타코벨 메뉴 - 불고기 타코


타코벨 불고기 타코는 하드쉘, 소프트쉘 구분을 할 수 없었어요.


타코벨


타코벨 불고기 타코 속 불고기는 짭짤한 맛이 강했어요. 마트에서 파는 간장 불고기 맛과 매우 가까웠어요. 양념 맛은 진했어요.


그러나 불고기 자체가 엄청나게 많이 들어간 것은 아닌데다 내용물 비율로 보면 야채가 1.5-2배 더 많았어요. 그래서 건강한 맛처럼 느껴졌어요.


야채가 많아서 불고기가 짰지만 맛에서 깔끔한 느낌이 조금 들었어요.


이런 음식에서 야채 빠지면 한국인들이 영 안 좋아하는데 이건 야채 비중이 높아서 좋아할 거 같았어요.


참고로 타코벨 불고기 나초는 소프트쉘만 있고, 막 만들어진 것은 불고기가 뜨거워서 타코 바닥이 꽤 뜨거웠어요.


반응형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완전 맛있어보이네요!

    2019.08.07 13: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전에는 저희 동네에도 있었던것 같은데, 정말 요새 타코벨을 못보긴했네요ㅎ 불고기타코라서 더 맛있을거 같아요ㅎㅎ

    2019.08.07 13: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타코벨 매장 예전에 비해 확실히 많이 없어졌어요. 에밀리썬님 동네도 없어졌군요...

      2019.08.09 11:32 신고 [ ADDR : EDIT/ DEL ]
  3. 익명

    비밀댓글입니다

    2019.08.07 13:48 [ ADDR : EDIT/ DEL : REPLY ]
  4. 가성비 굿이네요

    2019.08.07 13: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야채랑 불고기랑 같이 있어서 맛있어보여요!

    2019.08.07 20: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3000원이면 나쁘지 않아보여요~
    역시 강남에는 뭐든 있군요 ㅎㅎ

    2019.08.07 22: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아, 요거 보니 뜬금 케밥 먹고싶어졌네요..ㅋㅋㅋㅋ 제 집 주변에 케밥집 있으면 참 열심히 갈텐데 ㅜㅜ

    2019.08.09 12: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마트에서 또띠야랑 양념불고기 사서 만들어보는 방법도 있어요 ㅎㅎ

      2019.08.09 13:30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