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심리학 - 현대 심리학과 지능 이론의 발전


- 비교문화심리학의 가장 중요한 공헌 중 하나는 지능에 대한 이론적 이해를 확장시켜왔다는 것.

- 최근까지도 창의성은 지능의 한 부분으로 간주되지 못했음 -> 오늘날 심리학자들은 점차 창의성을 지능의 한 유형으로 간주하기 시작.


- 지능의 다른 측면들도 전면에 등장하고 있음.


- 가드너 : 지능에는 일곱 가지 상이한 유형이 존재한다고 주장 : 논리와 수리 지능, 언어 지능, 음악 지능, 공간 지능, 신체운동 지능, 대인관계 지능, 자기이해 지능

- 일곱 가지 유형의 지능 각각은 핵심 성분들이 다르며, 어떤 표본들은 양극단에 위치하기도 함.

- 가드너의 다중지능 이론은 학식이 많은 것이 지능이 높다는 관점을 넘어서는 영역들을 포함함으로써 지능에 대한 이해를 확장시킴.


- 스턴버그 : 세 가지 하위이론에 근거한 지능이론 제안 : 맥락지능, 경험지능, 성분지능

01. 맥락 지능 contextual intelligence

-> 환경에 적응하는 능력을 지칭하며 특정한 상황에서 문제를 해결하는 능력

02. 경험 지능 experiential intelligence

-> 새로운 아이디어를 구성하고 관련이 없어 보이는 사실들이 조합하는 능력

03. 성분 지능 componential intelligence

-> 추상적으로 사고하고 정보를 처리하고 무엇을 할 지 결정하는 능력

- 스턴버그 이론은 특정한 사고의 결과보다는 사고에 내재하는 과정에 초점을 맞춤.

- 지능의 이러한 정의는 결과보다는 과정에 초점을 맞춤 -> 문화에 걸쳐 적용할 수 있는 잠재적 가능성을 갖고 있음.


- 최근 연구는 집단 지능 collective intelligence 의 존재를 제안해왔음.

- 집단 지능은 집단 구성원들의 평균 지능이나 최고 지능과는 별로 상관없음.

- 집단 지능은 구성원들의 평균적인 사회적 민감성, 대화에서 차례대로 말하는 것의 형평성, 집단에서 여성이 차지하는 비율과 높은 상관 관계를 보임.


- 지능과 비교문화 연구 분야는 지능을 넓은 의미에서 문화 목표를 효과적으로 달성하기 위해 필요한 능력으로 정의하는 것이 더 적절하다고 보는 쪽으로 바뀌고 있음.

- 만약 어떤 문화의 목표가 자신과 가족을 부양하는 것에 충분한 수입을 보장하는 전문 직업을 성공적으로 찾는 것이라면 그 문화는 그러한 직업을 구하도록 해주는 인지적, 정서적 기술과 능력을 포함하는 지능의 정의를 받아들임. 이러한 기술과 능력은 연역 추리, 논리적 사고, 언어 기술, 수학 기술 등을 포함할 수 있음. 이는 오늘날 미국 문화가 강조하는 유형의 기술들.

- 반면 만약 어떤 문화의 목표가 성공적인 대인관계, 자연과의 공생 또는 수렵 채취 같은 능력의 발달과 유지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면, 지능을 그러한 활동과 관련된 기술과 능력으로 간주하는 것이 더 적절함.

- 한 수준에서는 모든 문화의 사람들이 지능에 관해 유사한 견해를 갖고 있음 -> 자신의 문화에서 효과적으로 살아가기 위해 필요한 기술과 능력.

- 그러나 동시에 문화가 목표를 정의하고 그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필요한 기술과 능력을 정의함에 있어 차이가 존재하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문화 차이도 존재.


- 지각과 인지, 의식은 많은 심리학적 구성체들의 핵심에 자리잡고 있음.

- 이러한 처리과정에서 문화 차이는 문화가 영향을 미치는 다양한 수준의 심리적 특징을 예증함.

- 사람들은 다른 사람들도 자기들의 의식을 공유하고 있다는 사실을 당연히 받아들임.

- 그러나 의식에서 개인 차이 뿐만 아니라 문화 차이도 상당히 존재.


- 이러한 차이점들은 문화 간 상호작용과 응용장면에 중요한 함의를 함축하고 있음.

- 문화배경이 상이한 사람들이 착시 같은 것을 다르게 지각한다면, 세상의 나머지 부분들도 상이하게 지각할 수 있음.


- 지능의 정의와 처리에서 문화 차이점과 유사점은 다양한 응용장면과 상당히 관련되어 있음.

- 교육개혁에 문화 편향이 존재할 수 있음.

- 지능의 본질과 정의에 깊게 뿌리박고 있는 문화 차이가 존재한다는 사실을 인식하거나 지각하지 않은 채 대대적으로 교육 개혁을 시도한다면 '교육'이라는 미명하에 실제로는 집단들 간에 이미 존재하는 격차를 더 넓히고, 집단 간 갈등을 증가시키는 부작용을 야기할 수 있음.


- 지능에서의 문화 차이를 자각하는 것은 지능 검사의 실시와 검사 점수의 사용에 관해 어려운 문제를 야기.

- 지능의 또 다른 측면인 지능에 관한 우리 자신의 태도를 재고해볼 필요가 존재.

- 지능의 정의와 과정에서의 차이점에 관한 비교문화적 이해는 자신과 다른 문화를 이해하고 존중하게 만드는 것에 도움을 주어야 하고, 사람들 간의 차이점과 더불어 유사점을 찾아내는 것에도 도움을 줘야함.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