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에 수제버거 체인점인 나인핑거스가 생겼어요. 나인핑거스는 원래 부천에서 유명한 수제버거 가게였는데 장사가 매우 잘 되었는지 경기도 화성시와 의정부시에 체인점이 들어섰어요.


'치즈버거 한 번 먹어봐야지.'


수제버거 가게에 갔을 때 제가 가장 먼저 먹어보는 햄버거는 주로 치즈버거에요. 치즈버거는 상당히 단순한 햄버거에요. 이 말은 맛있게 만들기 은근히 어렵다는 것을 의미하기도 해요. 일반적인 패스트푸드점에서 치즈버거는 정말 구색맞추기용으로 존재하는 것 아닐까 싶은 퀄리티를 보여주곤 해요. 제일 기본적이지만, 어찌 보면 구색맞추기용 메뉴로 제일 간단한 조합으로 만들어놓은 것이 치즈버거 아닌가 싶을 정도로요. 그런데 그렇다고 해서 가격이 무지 저렴한 것은 또 아니구요.


당연히 수제버거 가게에서 치즈버거는 대형 패스트푸드의 치즈버거보다 훨씬 질이 뛰어나요. 대형 패스트푸드 햄버거와의 엄청난 격차를 느끼기 가장 좋은 메뉴가 아마 치즈버거일 거에요. 다른 화려한 메뉴로 갈 수록 대형 패스트푸드 회사들의 햄버거와의 맛에서의 격차는 개개인의 취향 문제로 바뀌어가거든요. 즉, 가장 밑바닥에 존재할 것 같은 치즈 버거가 어찌 보면 수제버거 가게 가서 가장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어낼 만한 메뉴라고 볼 수도 있어요. 가격에서 별 차이가 안 나면 일단 대형 패스트푸드 회사의 치즈버거보다는 무조건 맛있으니까요. 어찌 보면 수제버거 가게에서 안전한 메뉴의 대표가 치즈버거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들어요.


그래서 나인핑거스에 처음 갔을 때 제가 고른 메뉴는 바로 치즈버거였어요. 이거면 뭐가 어찌 되었든 후회할 일은 거의 없을 테니까요. 나인핑거스에서는 치즈버거를 'Real 치즈버거'라고 이름을 붙여 놓았어요. 물론 메뉴 중에 Real 이 없는 그냥 치즈버거는 없었어요. 리얼 치즈버거든 치즈버거든 나인핑거스에서는 같은 햄버거에요.


나인핑거스 Real 치즈버거 단품 가격은 3700원이고, 세트 가격은 5900원이에요.


Real 치즈 버거 세트는 이렇게 생겼어요.


나인핑거스 Real 치즈 버거 세트


참고로 케찹도 하나 줘요. 저는 머스타드를 찍어먹었어요. 감자 튀김을 머스타드에 찍어먹는 것을 크게 선호하는 편은 아니지만 머스타드가 있으면 신기해서 머스타드에 찍어먹곤 해요.


Real 치즈버거는 이렇게 생겼어요.


나인핑거스 - Real 치즈버거


"이 노란 것은 뭐야?"


패티 주변에 노란 덩어리가 붙어 있었어요. 상당히 독특한 모습을 자랑하는 햄버거였어요.


의정부 수제버거 나인핑거스 - real 치즈버거


이거 돈값 제대로 하네.


패티 주변의 노란 것은 치즈가 녹아서 튀겨진 것 같았어요. 먹어보니 치즈맛이 났고, 맛은 상당히 짭짤했어요.


패티에서는 후추향이 느껴졌어요. 야채는 양상추, 토마토와 푸른 잎사귀 채소가 들어갔어요. 저 푸른 잎사귀 채소는 이름이 뭔지 모르겠어요. '치즈 버거'라고 하면 상당히 단조로운 구성이 떠오르는데, 이것은 들어갈 야채가 다 들어가 있었어요.


패티 주변의 치즈 튀겨진 것은 짰지만, 나머지는 그렇게 짜지 않았어요. 전체적으로 보면 별로 짜지 않았어요. 후추향이 잘 느껴지는 부분들이 있었구요. 다른 패스트푸드 치즈 버거와 다른 점은 바로 야채. 치즈버거라고 하는데 야채가 참 잘 들어가 있었어요. 치즈버거 맞나 싶을 정도로요.


이것은 맛에서 가성비가 매우 뛰어난 햄버거였어요.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와~ 치즈가 듬뿍 너무 맛있겠어요~
    가격도 괜찮고 마음에 들어요^^

    2017.11.04 20: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익명

    비밀댓글입니다

    2017.11.04 22:02 [ ADDR : EDIT/ DEL : REPLY ]
  3. 이 버거를 보니 아주 오래전 첨 러시아 갔을때가 떠올랐어요 그때 네프스키 거리에 그릴 마스터 란 패스트푸드점이 있었는데 노어로는 그릴 마스쩨르 라고 했어요. 돈이 별로 없으니 그중 젤 싼걸 시키곤 했는데 그게 치킨패티에 치즈만 들어 있는 버거였어요. 퍽퍽했지만 의외로 맛있었던 기억이...

    2017.11.05 00: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퍽퍽했지만 의외로 맛있었다니 기본적인 맛은 꽤 괜찮은 햄버거였나봐요 ㅎㅎ

      2017.11.07 00:43 신고 [ ADDR : EDIT/ DEL ]
  4. 나인핑거스는 처음 들어보는 브랜드인데,
    치즈가 튀겨져서 바삭한게 압권이네요.
    어느 나라에 가도 햄버거 때문에 음식 적응이 잘되는데,
    우리나라 햄버거가 유독 맛있어 보여요. ㅎㅎ

    2017.11.05 01: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기는 지점이 거의 없더라구요. 치즈 튀겨놓은 것이 독특하면서 마음에 들었어요. 햄버거는 어디를 가나 최소한의 맛은 보장해주는 것 같아요 ㅎㅎ

      2017.11.11 23:13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