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친구가 제주도에서 올라오면서 선물을 들고 왔어요. 타지역에서는 구하지 못할 것으로 고르다가 과자를 사왔다고 하면서 제주도 특산 과자를 제게 주었어요.


제주도 특산 과자 - 삼다뜰 감귤 과즐


생긴 것은 영락없는 전통 과자인 산자 비슷하게 생겼어요. 일단 딱 보았을 때 산자와 다른 점이라면 튀밥을 붙인 것이 갈색이라는 것이었어요.


봉지 아래를 보면 '제주도 전통 방식으로 만들었습니다'라고 적혀 있어요. 원래 이런 것이 있었는지는 모르겠어요. 납작한 송편, 기름떡 및 제주도 제사 음식은 여러 번 먹어보았지만 특별히 제주도식 산자에 대한 기억은 없거든요.


저 문구 아래에는 '제주산 감귤 30%'라고 적혀 있어요.



이 제품의 이름은 '감귤과즐'인데 과즐이 무슨 말인지 모르겠어요. 선물로 준 친구에게 물어보니 친구도 모르더라구요.



뒷면에 적혀 있는 제품명에는 '감귤한과'라고 적혀 있었어요. 중량은 320g이고, 제주산 감귤 30%, 국싼 쌀튀밥, 밀가루, 물엿, 설탕이 들어갔대요.



영상성분은 위와 같아요.



위에서 언급한 것과 같이 튀밥을 붙인 엿 같은 것이 갈색빛을 띄고 있어요.


감귤이 30% 들었다고 하지만 특별히 감귤향이 나지는 않았어요. 앉은 자리에서 저거 한 봉지를 다 먹었는데, 다 먹고 나니 조금 시큼한 것을 먹은 것 같은 느낌이 드는 것 같기는 하더라구요. 하지만 신맛은 아예 없었고, 감귤향도 딱히 느끼지 못했어요.


이 과자의 특징이자 일반적인 산자와 다른 점이라면 저 튀밥을 붙여놓은 것이 딱딱하고 바삭하다는 것이었어요. 조금 물컹한 부분도 있었지만 대체로 딱딱해서 부서졌어요. 그래서 처음에는 바삭거리고, 씹다보면 찐득거리는 식감이었어요. 맛 자체는 산자와 아주 비슷했구요.


시중에서 판매하는 산자가 처음부터 찐득거리고 튀밥 또한 힘이 없는 경우가 많은데 이것은 튀밥도 바삭거리고 튀밥을 붙여놓은 것도 바삭거렸어요. 확실히 씹는 맛이 좋았어요.


맛은 좋았어요. 무난하게 선물로 주고, 무난하게 선물로 받아 먹기에 딱 좋은 맛이었어요. 튀밥 붙인 것이 씹어먹다보면 입 안에서 찐득거리기 때문에 그 느낌을 크게 싫어하는 사람이 아니라면 아주 무난하게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맛이었어요.


어떤 점이 제주도 전통 방식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아무튼 맛있게 잘 먹었어요.

반응형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도 튀밥이 붙어있는게 전통과자 같다란 생각을 했어요 뭔가 유과같은 느낌이 들면서 저런 큰 튀밥을 붙힌 건가 하고요^^감귤과즐 이라는 명칭 엄청 생소한데요. 앉은 자리에서 저거 한봉지를 다 드셨다는 말씀으로 만으로도 이미 맛있는 맛이 증명이 되는것 같아요. 날이추워 요즘 더 단게 당기는 것 같아 갑자기 유과같은게 먹고 싶네요^^

    2016.12.10 22: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감귤과즐이라는 명칭이 매우 생소했어요. 어렸을 적에 '과즐'이라는 말을 들어본 적이 없었거든요. 그래서 작명을 참 희안하게 했다고 생각했는데 원래 과즐이라는 것이 있대요 ㅎㅎ 날이 추워지니 과자가 참 땡겨요^^;

      2016.12.11 15:46 신고 [ ADDR : EDIT/ DEL ]
  2. 이거 너무 맛있어요.
    처음에 귤 농장에 들러 귤을 살 때 사장님이 덤으로 챙겨주셔서 맛을 보게 되었는데,
    식감도 좋고, 너무 맛나더라구요.
    서울집으로 돌아올 때 먹고 싶어서 더 사왔네요. ㅎㅎ

    2016.12.11 12: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peterjun님께서도 이것 드셔보셨군요! 이거 꽤 맛있었어요. 먹다보니 계속 먹어서 그 자리에서 거의 다 먹어치웠어요. 저것은 선물로 주면 참 좋겠더라구요 ㅎㅎ

      2016.12.11 15:50 신고 [ ADDR : EDIT/ DEL ]
  3. 저도 유과나 산자 같은 그런 과자 같은데 혹시 사투리가 아닌가 싶기도 해요 ㅋㅋㅋ감귤이 제법 많이 들어있어서 상큼한 귤맛이 나지 않을까 싶었는데 아쉽네요ㅠㅠ

    2016.12.11 22: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저 말이 어디에서 온 것인지 모르겠어요. 감귤이 많이 들어갔다고는 하는데 귤맛은 거의 안 느껴지더라구요. 그런데 다른 쪽으로 생각해보면 귤맛이 나면 대신 튀밥맛이 죽어버리지 않았을까요?^^a

      2016.12.12 11:31 신고 [ ADDR : EDIT/ DEL ]
  4. 오! 이거 입심심할때 먹기에
    너무 좋은 과자인거 같아요! 평소에 먹던 과자에서 귤맛이 난다고 생각하니
    먹어보고 싶네요~

    2016.12.11 22: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입 심심할 때 먹으면 딱이에요. 그런데 귤맛은 거의 안 나요^^;;;;

      2016.12.13 09:36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