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서울2016. 5. 4. 07:40

728x90
반응형

대학교를 다닐 때 절을 가고 싶으면 도선사를 주로 갔어요. 그러나 자주 가지는 못했어요. 도선사는 제가 살던 곳에서 멀리 떨어져 있다보니 주말에 늦잠 자고 일어나서 가거나 수업 끝나고 가기에는 부담스러운 거리였거든요.


그래서 주변에 절이 없나 찾아보다가 절이 몇 곳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어요. 천장산 주변에 절이 몇 개 있고, 경희대학교 근처에 절이 하나 있었어요.


먼저 가본 곳은 천장산 주변의 절. 여기는 전부 너무 작았어요. 솔직히 이게 절인지 卍자 붙여놓은 점집인지 구분이 안 될 정도로 작은 규모였어요.


"이 근처에 절이 하나도 없나?"


그냥 주변에 절이 없고 도선사나 가야겠다고 생각하며 시간을 흘려보내다 12월에 큰 맘 먹고 경희대 근처에 있는 연화사로 갔어요.


"여기는 작지만 괜찮구나!"


아주 가까이에 작지만 괜찮은 절이 있었어요. 그러나 그 후, 다시는 그 절에 가지 않았어요. 그 절이 싫어서 안 간 것은 아니었어요. 그냥 안 가게 되더라구요.


그러다 이번에 모처럼 연화사를 다녀왔어요.



연화사는 경희대학교 병원 장례식장 뒷편에 있어요. 경희대학교 입구로 가면 연화사를 거의 다 온 거에요.



예전에는 한적한 시골 같은 분위기 속 절이었다고는 하는데, 제가 처음 갔던 2006년에 이미 여기는 한적한 시골 같은 분위기 속 절은 아니었어요.


연화사는 연산군의 어머니인 폐비 윤씨의 명복을 빌기 위해 창건된 절로, 연산군 폐위 이후에 오랫동안 빈터로 남아있다가 1725년 정종과 그의 계비 선의황후가 안장된 의릉이 근처에 조영되면서 복구되었다고 해요. 이후 임오군란으로 인해 소실되었지만 이듬해 정담 스님이 중건했다고 해요.



연화사는 원래 이름이 연화사였지만, 의릉의 능침사찰로 복원되면서 '묘련'이라는 승려가 중창하였다는 구전이 있는데, 이 구전이 와전되어 한동안 이 절의 이름은 '묘련사' 妙蓮寺 였어요. 그 후 한동안 묘련사로 불리다가, 언제부터인가 다시 '연화사' 蓮華寺 로 바뀌었어요.




절은 규모가 크지 않고 작아요. 대웅보전이 있는 2층 건물과 삼성각 - 실상 이렇게 건물 두 채로 구성되어 있어요.




이 사찰의 2층은 대웅보전이에요.


연화사 대웅보전


대웅보전 내부는 이렇답니다.






연화사는 외대나 경희대에서 잠깐 절에 가서 머리를 식히러 가기에는 괜찮은 절이랍니다.


서울특별시 연화사


예전 제가 처음 갔을 때보다 왠지 절 규모가 줄어든 느낌이었어요. 그래도 경희대, 외대 근처에서는 가볍게 다녀올 수 있는 절이랍니다. 볼 것이 그렇게 많지는 않지만, 그 동네에서 절의 분위기를 느껴보고 싶을 때에는 한 번 쯤 가볼만 해요.

반응형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석가탄신일이 가까워서 등이 많이 걸려있나봐요 예전에 보던 등과 다르게 요즘 등은 예쁘네요 이런 행사 때 절에 가는 것도 기분이 남다를 것 같아요^^

    2016.05.04 09: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지금이 절 구경하기 좋을 때에요. 등으로 예쁘게 꾸며서 매우 예쁘더라구요. 근처에 절 있으면 한 번 구경가보세요^^

      2016.05.04 14:10 신고 [ ADDR : EDIT/ DEL ]
  2. 도심 한 가운데 있는 절이라 가까이 있는 불자들이 찾기 편하겠어요
    여기도 부처님오신날 준비로 분주한 모습이겠죠? 등과 사찰은 정말 잘 어울리는것 같아요^^

    2016.05.04 12: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기도 부처님 오신날 준비중일 거에요. 경희대나 외대에서 쉽게 갈 수 있는 절이랍니다. 비록 크게 볼 것은 없지만 절의 분위기는 느낄 수 있어요 ^^

      2016.05.04 14:12 신고 [ ADDR : EDIT/ DEL ]
  3. 서울 도심속에 있는 연화사가 그런 깊은 사연이 있는 사찰이군요..
    덕분에 좋은곳 소개 잘보고 갑니다..
    편안한 연휴가 되시기 바라면서...

    2016.05.04 12: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이번에 가면서 저 절이 연산군과 관련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어요. 그런 이야기를 알고 보니 또 다르게 보이더라구요 ^^

      2016.05.04 14:15 신고 [ ADDR : EDIT/ DEL ]
  4. 알 수 없는 사용자

    다녀갑니닷!! ㅎㅎ 잘 보구 갈게요~

    2016.05.04 21:54 [ ADDR : EDIT/ DEL : REPLY ]
  5. 여기는 저도 옛날에 한번 들러봤던 것 같아요. 옛 생각 나네요

    2016.05.05 16: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기 처음 갔을 때 디카가 소니 w1이었는데 이번에는 그냥 스마트폰만 들고 가서 사진을 찍어왔어요. 정말 그때와 세상 많이 달라졌어요 ㅎㅎ

      2016.05.05 19:20 신고 [ ADDR : EDIT/ DEL ]
  6. 와~ 부처님 오신날이 가까워서 등이 많군요^^
    잊지말고 이번 연휴에 저도 가까운 도심속의 절 방문해봐야겠다는 생각이ㅎㅎ

    2016.05.05 21: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이번 연휴에 절 한 번 가보세요. 다음주 주말에 부처님 오신날 법회가 있어서 열심히 연등을 달아서 꾸미고 있답니다. 절은 5월이 가장 화려할 때이니 시간될 때 한 번 가보세요^^

      2016.05.06 07:03 신고 [ ADDR : EDIT/ DEL ]
  7. 천장산도 그렇고 이런곳이 있는지도 오늘에서야 알았네요. 6년내 중고등학교를 다녔는데도 말이에요. 2000년 이후에 생긴건가요?

    2016.05.06 05: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여기는 예전부터 있었던 절로 알고 있어요. 역사도 오래된 절이고 개축은 있었지만 아예 폐사가 된 적은 없었을 거에요. 아마 워낙 이 동네에서 존재감이 없어서 모르고 지나치셨던 것 아닐까요? ㅎㅎ

      2016.05.06 07:04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