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이제 태국, 라오스에서 설날이 멀지 않았어요. 태국에서는 쏭크란, 라오스에서는 삐 마이라고 하지요.


내일 - 4월 6일은 태국에서 공휴일이랍니다. 쏭크란을 앞두고 공휴일이지요. 내일은 학교, 관공서 등이 문을 닫는 휴일이라고 해요.


차끄리의 날은 라마 1세가 현재 태국 왕조인 차끄리 왕조를 세운 것을 기념하는 날이랍니다.


태국 차크리 왕조 라마 1세

사진 출처 : https://en.wikipedia.org/wiki/Rama_I


1782년 라마 1세는 방콕을 수도로 차끄리 왕조를 세웠어요. 라마 1세 이전에는 다른 곳이 태국 수도였답니다. 방콕에서 당일치기 여행으로 잘 가는 아유타야가 차크리 왕조 이전의 수도였죠. 이 아유타야 왕조가 버마군의 침략으로 붕괴된 이후에 차끄리 왕조가 등장했고, 차끄리 왕조의 초대 왕 라마 1세가 방콕을 수도로 삼은 이후부터 오늘날까지 방콕이 태국의 수도이지요.


차끄리의 날은 วันจักรี''라고 불러요. 그리고 공식명칭은 'วันพระบาทสมเด็จพระพุทธยอดฟ้าจุฬาโลกมหาราชและวันที่ระลึกมหาจักรีบรมราชวงศ์'랍니다.


이날 왕 및 왕족들은 왕실 법당에서 불교 의례를 가지고, 왕궁 안에 있는 Prasat Phra Thep Bidorn 에 모셔진 선대 국왕 8명의 등신 사이즈 동상에 경의를 표한다고 해요. 그 후 짜우프라야강 위에 있는 Memorial bridge สะพานปฐมบรมราชานุสรณ์에 있는 라마 1세 동상에 헌화를 한다고 해요.


주변에 태국인 지인이 있다면 내일 차크리의 날 축하한다고 해보세요.

반응형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그냥 축제인 줄 알았는데 기념일이었나봐요 얼마 남지 않은 왕이 있는 나라라서 그런지 독특함이 있더라구요 ㅋㅋㅋ

    2016.04.05 09: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오늘날 태국에 왕이 없다면 태국의 느낌이 상당히 다를 것 같아요. 왕이 있어서 더욱 독특한 느낌이 확 사는 것 같더라구요 ㅎㅎ

      2016.04.05 15:47 신고 [ ADDR : EDIT/ DEL ]
  2. 태국인들에게는 내일이 큰 명절이군요
    항상 잘 모르던 다른 나라들에 대한 이야기들 하나씩 알아가는게 너무 재밌어요^^ㅎ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2016.04.05 11: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태국은 아직까지 왕정이라 큰 공휴일이더라구요. 저도 저것은 우연히 알게 되었어요 ^^

      2016.04.06 17:13 신고 [ ADDR : EDIT/ DEL ]
  3. 태국인들은 낼 놀겠네요.
    4월 평일 공휴일(식목일)이 없어져서 그런가 태국인들이 부럽네요.ㅎㅎ
    덕분에 태국에 대한 몰랐던 정보 하나 캐취했어요.^^

    2016.04.05 12: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우리나라도 식목일, 제헌절 다시 공휴일로 지정했으면 좋겠어요. 이제 무식하게 근무시간 늘리는 것보다 창의적 영감을 얻을 시간을 많이 주는 것이 중요한데요...

      2016.04.06 18:34 신고 [ ADDR : EDIT/ DEL ]
  4. 태국인들에게는 큰 명절이군요.
    지인 중에 태국인이 있었는데, 태국인들이 왕을 좋아한다고 했었거든요.

    2016.04.05 23: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태국에서는 큰 공휴일이었어요. 태국인들은 정말 왕을 아끼더라구요^^

      2016.04.08 01:24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