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2021년 3월 31일 한국 주식 단타 매매는 에어부산 주식으로 위기가 있었지만 한화투자증권 주식 단타 매매로 위기를 잘 극복했어요. 이후 다른 주식들을 이것 저것 건드리면서 계속 승리를 쌓아갔어요. 에어부산 주식에서 망할 뻔 했지만 위기를 잘 극복하자 다시 자신감이 생겼어요. 레이크머티리얼즈 주식에서 먹고 나오자 머리 회전이 엄청나게 빨라지는 느낌이 들었어요.

 

이제는 나도 멈출 수가 없다.

 

글감이 쌓이고 말고 알 바 아니었어요. 모든 정신이 다 한국 주식 단타 매매 게임으로 쏠렸어요. 오직 그것만 생각하고 있었어요. 몸도 한국 주식 단타 매매에 최적화되었어요. 눈에 불빛이 켜졌어요. 먹잇감을 찾아 헤메는 세렝게티 초원의 하이에나처럼 제가 먹을 자리가 있는 급등주를 찾기 시작했어요. 어서 빨리 한국 주식 단타 매매를 또 하고 싶었어요. 매매 체결될 때마다 울리는 스마트폰의 진동이 주는 손맛이 아주 끝내줬어요. 무슨 낚싯대 던져서 물고기가 미끼를 물었을 때 오는 짜릿한 손맛 같았어요. 그 느낌을 또 느끼고 싶어서 안달났어요.

 

"단타 한 번 더 칠까?"

 

컴퓨터 모니터를 봤어요. 계속 한국 주식 단타 매매 일기 쓰고 있었기 때문에 글 쓰는 창이 켜져 있었어요. 진도는 하나도 안 나가고 있었어요. 이미 머리 속은 새로운 급등주를 찾아 거기에서 주식 한 판 땡기고 싶다는 생각 뿐이었어요. 컴퓨터 화면을 봐봐야 떠오르는 말도 없었어요. 제대로 몰입해서 쓰기 시작하면 순식간에 다 써버릴 수 있는 글이지만 몰입 안 되면 한 시간이고 하루고 계속 쓰려고 해도 아무 것도 안 써져요.

 

원래 이렇게 뭐에 제대로 하나 꽂혔으면 그냥 하는 것이 제일 좋아요. 어차피 다른 거 하려고 해봐야 무슨 일이 되겠어요. 머리 속에 온통 딴 생각이 가득한데 사고나 안 나면 천만다행이죠. 정신이 온통 한국 주식 단타 매매에 쏠려 있으니 글 쓴다고 노력해봐야 될 리도 없었어요. 이런 상황이라면 그냥 시원하게 죽이 되든 밥이 되든 한국 주식 단타 매매 한 판 땡긴 후 해야하는 것 다시 하는 것이 맞았어요.

 

'그래도 참는 게 좋을 거 같은데...'

 

그렇지만 아직 이성이 남아 있었어요. 이성은 분명히 지금 더 이상 한국 주식 단타 매매를 해서는 안 된다고 외치고 있었어요. 위기를 어떻게 잘 극복했을 때 손을 놓고 나가야지 계속 머물러 있으면 분명히 안 좋은 일 또 당할 거라고 경고 신호를 보내고 있었어요. 한국 주식 단타 매매를 벌써 여러 판 쳤어요. 머리가 한국 주식 단타 매매에 최적화된 상태라고 느끼고 있었지만 그게 거짓 신호인 경우도 많아요. 오히려 초과열 상태라 뇌동매매 폭발 직전인 경우도 종종 있어요. 오버쿨럭으로 돌아가다 펑 터지는 순간이 바로 뇌동매매 터지는 순간이에요. 그 위험이 계속 한 발 한 발 저를 향해 성큼성큼 다가오고 있었어요.

 

게다가 여전히 눈은 컴퓨터 모니터에 떠 있는 한국 주식 단타 매매 일기 밀린 것을 향하고 있었어요. 이러니 계속 만약 또 새로운 급등주를 찾아서 단타 매매했다가는 글감 또 생길 거고, 그러면 걷잡을 수 없는 사태가 발생할 거라는 걸 쉽게 짐작할 수 있었어요. 3월 매매 일기를 밀리고 밀려서 4월 중순까지 계속 붙잡고 있으면 그건 진짜 최악의 참사였어요. 그런 사태를 피하려면 여기에서 멈춰야했어요.

 

"급등주 뭐 있는지나 보자."

 

급등주가 뭐가 있는지 일단 보고 판단하기로 했어요. 급등중인 종목이 있다고 해도 무턱대고 올라타지는 않아요. 제가 좋아하는 패턴, 저와 잘 맞는 리듬이어야 급등주에 올라타요. 저와 안 맞는 리듬, 제가 안 좋아하는 패턴인데도 무턱대고 들어가면 그 결과는 항상 좋지 않았어요. 급등주를 보는 것만으로 제가 단타를 치지는 않아요. 계속 관람만 하다가 보내주는 경우가 대부분이에요.

 

한국투자증권 뱅키스 어플로 들어갔어요. 역시 또 상승 순위로 종목들을 쭉 봤어요. 여러 주식들이 제게 어서 오라고 손짓하고 유혹하고 있었어요. 자기랑 뜨거운 시간 보내자고 빨간불 번쩍이고 있었어요.

 

'거래량 없는 건 안 돼.'

 

종목을 하나씩 봤어요. 거래도 활발하게 일어나고 주가 변동도 괜찮은 주식을 골라야 했어요.

 

"화신정공? 이거 괜찮아 보이는데?"

 

코스닥 126640 화신정공 주식이 있었어요. 주가 변동도 괜찮고 거래도 활발히 일어나고 있는 중이었어요.

 

'화신정공 한 번 들어가서 건드리고 나올까?'

 

코스닥 126640 화신정공 주식이 괜찮아 보였어요. 호가창으로 들어갔어요.

 

'여기 잘 하면 기회 오겠다.'

 

코스닥 126640 화신정공 주식 호가창을 유심히 바라봤어요. 기회가 오기를 기다렸어요.

 

 

2021년 3월 31일 오후 2시 33분, 코스닥 126640 화신정공 주식을 2205원에 5주 매수 주문 넣었어요. 매수 주문이 체결되었어요.

 

'이거 어디에서 익절해야 하는지 조금 볼까?'

 

상승의 기운이 있었어요. 원래대로라면 2215원에 매도 주문을 넣어야 했어요. 올릴 것 같기도 하고 아닌 것 같기도 했어요.

 

 

'이거 팔아야겠다.'

 

2021년 3월 31일 오후 2시 35분, 코스닥 126640 화신정공 주식 보유 수량 전량을 욕심 안 내고 2215원에 매도 주문 넣었어요. 매도 주문 넣은 후 가만히 기다렸어요.

 

 

2021년 3월 31일 오후 2시 41분, 매도 주문이 체결되었어요.

 

 

2021년 3월 31일, 코스닥 126640 화신정공 주식을 2205원에 5주 매수해서 2215원에 전량 매도했어요. 매매차익은 50원이었어요. 이 중 증권거래세로 25원 납부했어요. 이날 코스닥 126640 화신정공 주식 매매로 번 돈은 25원이었어요. 수익률은 0.22%였어요.

 

네이버 증시 코스닥 126640 화신정공 주식 페이지에 나와 있는 화신정공 기업 개요는 다음과 같아요.

 

- 동사는 국내 완성차업체와 그 계열사에 자동차용 샤시부품, 정밀가공부품, 보수용부품을 모듈품 또는 개별품 형태로 생산하여 납품하고, 그 부품협력업체에 원소재를 가공하여 판매하는 자동차부품전문 업체임.

- 알루미늄 부품개발 및 경량화를 통해 정밀가공부품을 포터EV에 적용하여 양산하고 있으며 현대, 기아 자동차의 차세대 전기차 및 하이브리드 적용차량에도 개발 및 양산 계획에 있음.

- 친환경차 전환 트렌드에 맞춰 전기차 신사업체제를 구축함.

 

화신정공은 기아차, 현대차 등에 자동차용 부품을 납품하는 회사에요. 그래서 코스닥 126640 화신정공 주식은 자동차 관련주에요. 기아 EV6 관련주이기도 하고, 테슬라 협력업체라는 이유로 테슬라 테마주에도 속해 있어요. 또한 전기차, 수소차 테마주에도 속해 있어요.

 

2020년 12월 27일, 화신정공의 주가상승은 코스피 계열사인 화신이 테슬라에 테슬라 전기차 모델X와 모델S 페달 브래킷 등의 부품을 공급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테슬라 관련주로 묶여서 주가가 크게 상승한 적이 있어요.

 

'화신정공도 성공했네.'

 

코스닥 126640 화신정공 주식도 소소한 수익을 잘 내었어요. 그러나 아직도 3월 31일 한국 주식 단타 매매를 이렇게 마무리하고 싶지 않았어요. 조금이라도 더 단타 매매를 하고 싶었어요.

 

반응형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좋은정보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21.04.14 10: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