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검색을 통해 우리나라 다음, 네이버에서는 검색이 되지 않는 모스크를 추가로 더 찾아내었어요. 의정부와 수원에도 모스크가 있다는 사실은 구글 검색을 통해서 알아낸 것이었어요. 다음과 네이버 검색으로는 나오지 않더라구요. 다음 지도에서는 이제 의정부, 수원의 모스크도 나와요. 이제 등록이 되었더라구요. 그러나 제가 모스크를 찾아다닐 때에는 없었어요.


의정부에서 모스크 두 곳을 가본 2017년 10월 26일. 의정부 모스크 두 곳으로 만족하지 못한 이유는 바로 수원에 모스크가 있기 때문이었어요. 수원도 분명히 모스크가 있어야할 곳. 왜냐하면 수원도 외국인 노동자가 많으니까요. 없는 것이 오히려 이상할 동네였어요. 다음, 네이버 검색에서는 나오지 않았지만, 구글에서 영어로 검색해보니 수원에 모스크 한 곳이 있다고 나왔어요.


물론 한 곳보다 더 있을 것 같기는 했어요. 그러나 이것을 추적하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었어요. 의정부에서 구글에조차 나오지 않는 모스크를 찾아낸 것은 정말 운이 매우 좋은 경우였어요. 인터넷에 나오지 않는 모스크는 찾을 방법이 솔직히 없어요. 외국인 노동자들을 잡고 너 무슬림이냐, 모스크 어디 있냐 이렇게 물어볼 수 밖에 없는데, 저는 무슬림이 절대 아니거든요. 어느 종교고 간에 전도의 대상이 되는 것은 썩 유쾌한 기분이 아니에요. 저는 그들의 문화가 궁금할 뿐, 그들 자체가 되고 싶은 마음은 없거든요.


이왕 집에서 나왔으니 모스크를 하나 더 갈 생각이었고, 그 목표는 바로 경기도 수원시에 있는 모스크였어요.


수도권에서 모스크를 찾아보면 더 많이 찾을 수 있을 거에요. 모스크도 있을 거고 무쌀라도 있을 거에요. 인터넷 검색을 통해서 몇 곳 더 찾아내었고, 다음 로드뷰를 통해 진짜 있다는 것도 확인했어요. 그렇지만 가고 싶다는 생각이 들지 않았어요. 가기에는 멀고, 인도네시아인 모스크는 그다지 가고 싶지 않았거든요. 인도네시아는 이미 여행을 가본 나라라 딱히 크게 궁금한 것이 없었어요. 제게 재미있는 것이라면 아랍인, 방글라데시인, 파키스탄인이 많이 모이는 모스크이지, 인도네시아인이 많이 모이는 모스크는 아니었어요. 그래서 수원에 있는 모스크를 마지막으로 등잔 밑 모스크로드를 마무리지을 생각이었어요. 수원에 있는 모스크까지 가면 우리나라 모스크를 총 14곳 가보는 것이었어요. 그거면 충분했어요. 그리고 제목답게 딱 수도권으로 한정해서 다니고 싶었구요. 제가 수도권에서 살고 있는데 엉뚱한 전주, 부산 같은 곳에 있는 모스크까지 등잔 밑 모스크 로드에 우겨넣을 수는 없었어요. 제게 그 동네는 등잔 밑 세상이 아니라 그냥 미지의 세상이니까요. 부산은 그나마 예전에 몇 번 가본 적이라도 있지, 전주는 태어나서 가본 적이 단 한 번도 없어요. 이런 곳들에 있는 모스크를 '등잔 밑 모스크 로드'에 집어넣기에는 제목과 제 경험이 너무 안 맞았어요.


전철을 타고 수원역으로 갔어요. 등잔 밑 모스크 로드를 마무리짓기 위해서요.


수원역에서 나와 지도를 보며 길을 찾아갔어요. 이 모스크를 가기 위해서는 먼저 수원역에서 2번 출구로 나가 롯데백화점을 따라 쭉 가야 했어요. KCC몰이 완공되면 KCC몰 뒷편이라 생각하고 가시면 될 거에요.


수원역


'올 가을, 이렇게 또 여행을 다니는구나.'


올해는 외국 여행을 안 갔지만 딱히 외국 여행을 가야겠다는 생각이 들지 않았어요. 그 이유는 이렇게 24시간 카페를 찾아다니고, 모스크를 찾아다니느라 그럴 거에요. 우리가 다 알 것 같은 우리나라에 이렇게 우리가 모르는 세상이 숨어있으니까요.


수원에 있는 이슬람 모스크인 알마디나 모스크 AL MADINAH MOSQUE  앞에 도착했어요. 간판을 보자마자 여기가 파키스탄인 모스크라는 것을 알 수 있었어요.


수원 모스크


이렇게 해서 이번에 가본 모스크는 경기도 수원시에 있는 모스크인 알마디나 모스크에요.


알마디나 모스크 주소는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세화로128번길 이에요. 지번 주소는 경기도 수원시 서둔동 320-15 이에요.


수원 모스크 입구


입구 간판에 홈페이지 주소도 적혀 있었어요. 저 홈페이지는 수원 알마디나 모스크의 홈페이지는 아니었어요. 아랍 문자로는 al-madi:nah masjid su:wa:n 이라고 적혀 있었어요. 이것은 아랍어가 아니었어요. 당연히 우르두어였어요. 저도 우르두어는 몰라요. 아랍어를 아니까 글자를 보고 어느 정도 읽을 수 있을 뿐이에요. 아랍어가 아니라는 점은 al-madi:nah 에서 마지막이 h 라는 것에서부터 드러났어요. 아랍어라면 비슷하게 생기기는 했지만 저 위에 점 두 개가 있는 '타 마르부타'를 썼을 거에요. 그리고 맨 아래 빨간 아랍 문자를 보면 우르두어에서만 사용하는 글자도 있었어요.


"저게 우두실인가?"


파키스탄 모스크


아주 허름하고 낡은 화장실. 그러나 아니었어요. 모스크는 지하에 있다고 적혀 있었어요.


파키스탄인 문화


계단 옆에 적힌 우르두어. 이건 저도 뭔지 몰라요.


계단을 따라 지하로 내려갔어요.


수원 파키스탄 모스크 입구


입구 위에 무엇이 적혀 있나 살펴보았어요.


수원 알마디나 모스크 입구


입구에 양각으로 AL_MADINA MOSQUR 라고 새겨져 있었어요. 그 아래 매직으로 적힌 아랍어는 '신이시여, 제게 당신의 은총의 문을 열어주소서' 라는 의미에요. 은총의 문은 여러 개인가 봐요. 문을 복수로 썼거든요.


문을 열고 들어가자마자 오른쪽에 우두 하는 장소가 보였어요.


수원 알마디나 모스크 우두실


아주 허름한 건물 지하실이었지만 깨끗하게 하려고 노력한 흔적이 곳곳에서 보였어요.


수원 모스크 시설


수원 알마디나 모스크 미흐랍은 이렇게 생겼어요.


수원 알마디나 모스크 미흐랍


건물 외관 및 지하로 내려오는 계단과 우두 공간과 달리 나머지 공간은 상당히 깔끔했어요. 우두 공간도 깔끔하게 하려고 노력한 흔적은 많이 보였지만, 건물 자체가 낡은 건 어쩔 수 없을 거에요.


경기도 수원시 파키스탄 모스크 - 알마디나 모스크


미흐랍 옆에는 민바르가 있었어요. 지하에 있지만 갖추어야 할 것은 다 갖추고 있었어요.


수원 파키스탄 노동자 문화


아래 사진은 모스크 가장 안쪽에서 바라본 전체 모습이에요.


수원 파키스탄인 문화


이 모스크는 지하에 있는 것이 특징이었어요. 지하 공간이 갖는 특징이 전부 나타나고 있었으니까요.


수원 지하 모스크


그래도 관리를 열심히 하고 있는지 매우 깔끔했어요.


수원 이슬람


경기도 수원시에는 파키스탄인 모스크인 알마디나 모스크가 있어요.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은총의 문이 복수로 표현되어 있다니 왜그런지 마음의 위안을 받는 기분이에요 :))

    2017.11.20 22: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