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북도 청주시에는 유명한 탄산 약수가 있어요. 바로 초정 약수에요. 초정 약수는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내수읍 초정리에 있어요. 원래는 청원군이었지만, 청원군과 청주시가 통합되면서 이제 청주시 소속 약수터가 되었어요. 초정 약수는 탄산 약수로 전국적으로 상당히 유명한 약수에요. 저 역시 청주시와의 인연이 시작되고 얼마 안 되었을 때 초정 약수에 가서 물을 한 바가지 마셨었어요. 상당히 오래된 일이다보니 정확히 그 물맛이 어떤 맛인지 기억나지 않아요. 사진을 찍어놓은 것도 없구요. 하지만 초정 약수가 유명하다는 것만큼은 잘 알고 있어요. 역사적으로는 세종대왕님께서도 시원하게 원샷하신 적이 있는 약수지요.


청주에 오면 무엇을 먹어야 할지에 대해 사람들마나 의견이 달라요. 이건 어쩔 수 없어요. 사람들 입맛은 제각각이니까요. 청주도 맛있는 음식이 이것저것 많이 있어요. 유명한 식당들도 있구요.


제대로 된 음식 말고, 청주 왔을 때 일종의 의식처럼 사서 마시는 음료가 하나 있어요. 그것은 바로 일화 초정 천연 사이다에요.


맨 위에서 청주의 초정 약수가 매우 유명하다고 적어놓았어요. 천연 사이다는 충청도쪽에서 잘 마시는 사이다에요. 마치 지역마다 지역 소주가 있어서 지방으로 여행갔을 때 지역 소주 하나 까면서 이것이 지방의 맛이라고 좋아하는 것처럼 천연사이다는 충청북도 왔을 때 충청북도 온 기분 내려고 마시기 좋은 음료수에요. 음료수이니 아무 거리낌, 제약 없이 시원하게 마실 수 있구요. 개인적으로는 이런 먹거리 아이템을 상당히 좋아해요. 누구나 부담없이 가볍게 기분내서 먹을 수 있는 가벼운 지역 관련 생산품이요.


청주에 직지빵이 유명하다지만 저는 청주에서 다시 서울, 의정부로 돌아갈 때마다 기분 내려고 천연 사이다를 사서 먹곤 해요. 이것은 청주 버스터미널 매점에서 팔거든요.


이번에 청주 내려왔다가 다시 올라가는 길에 역시나 일화 초정 천연 사이다를 사서 마셨어요.


일화 초정 천연 사이다는 이렇게 생겼어요.


일화 초정 천연 사이다


천연 사이다의 가장 큰 특징은 '천연'을 한자로 泉淵 이라고 적어 놓은 것이에요. '사람의 힘을 가하지 않은 순수한 상태'라는 天然 이 아니라 泉淵 이에요. 사실 저 한자에 대해 크게 신경을 쓰지 않아왔어요. 이번에 글을 쓰면서 한자를 보니 제가 알고 있던 그 순수한 상태 天然 과 달라서 놀랐어요. 발음만 보면 '사람의 힘이 닿지 않은 순수한 상태'인 天然 일 것 같은데요.


제가 마신 것은 250ml 캔이에요.


캔 뒷면은 이렇게 생겼어요.


Cheon yeon Cider


영어로는 'Cheon yeon Cider' 래요.


천연사이다 1회 제공량


1회 제공량은 250ml 캔 하나래요. 그리고 이 캔 하나의 열량은 90 kcal 이래요. 캔의 재질은 알미늄이래요.


천연사이다 원재료


천연사이다의 식품유형은 탄산음료에요.


원재료는 정제수, 액상과당, 백설탕, 이산화탄소, 구연산, 에리스리톨, 화이바졸2-L(식이섬유), 트레할로스, 수크릴로스(감미료), 합성향료(사이다향, 레몬향, 딸기향, 옵타쿨향) 이래요.


천연 사이다의 정식 명칭은 '천연(泉淵) 사이다'래요.


제조원은 (주)일화초정공장.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내수읍 미원초정로 1358에 위치하고 있대요.


쓴맛이 살짝 느껴지는 소다수 맛.


일화 초정 천연사이다는 다른 사이다들과는 맛이 달라요. 일단 다른 사이다에서 쉽게 느껴지지 않는 탄산수에서 느껴지는 씁쓸한 뒷맛이 살짝 느껴져요. 마시면서 탄산수를 마신다는 느낌이 확 들어요. 바로 이 씁쓸한 뒷맛 때문에요. 탄산수를 처음 마시는 사람들이 당황하는 이유가 대체로 두 가지 때문인데, 하나는 사이다처럼 달 줄 알았는데 하나도 안 달아서이고, 다른 하나는 바로 씁쓸한 끝맛 때문이에요.


그리고 칠성 사이다 등과 달리 이 사이다는 소다수 맛이에요. 소다수 맛은 소다맛 아이스크림을 떠올리면 되요. 원재료를 보면 레몬향도 들어갔다고 하는데 다른 사이다들과는 달리 소다맛 아이스크림과 비슷한 맛이 나요. 왠지 오래된 옛날 사이다가 이런 맛이 아니었을까 상상해보게 해주는 맛이에요.


충청북도 간다면 겸사겸사 분위기 내기 위해 한 번 사드셔도 좋을 거에요.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호~ 다른 사이다와는 다르게 탄산수를 마시는 느낌이 드는군요~
    충북에 친척집 가면 한번 사서 마셔봐야겠어요^^

    2017.10.05 17: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다른 사이다와는 맛이 달라요. 나중에 충북 가게 되시면 기분낼겸 한 번 드셔보세요 ㅎㅎ

      2017.10.06 15:59 신고 [ ADDR : EDIT/ DEL ]
  2. 오호...신제품인가요? ㅎㅎ
    잘 보고가요.

    남은 연휴 즐겁고 행복하게 보내세요^^

    2017.10.06 06: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비밀댓글입니다

    2017.10.06 14:00 [ ADDR : EDIT/ DEL : REPLY ]
  4. 저도 콜라보다는 사이다를 마시는 편인데 천연사이다는 몇번 먹어봤습니다. 그런데 이 디자인의.. 일화 초정 천연 사이다는 처음 보는군요.
    저도 충청도사람이라서 초정약수는 어렸을 적부터 많이 들어왔고, 몇번 접해보긴 했어요.
    그런데 저도.. 문화충격이네요. 천연이 그 천연이 아니고 泉淵이었군요... 온천천과 샘연이군요. 처음 알았습니다.
    연이 쓰이는 경우는 지금 막 떠오르는건 천지연? 그런게 있는데 그게 어디였는지는 기억이 안나네요.

    2017.10.06 14: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카멜리온님께서는 충청도분이셨군요! ㅎㅎ 저도 저 한자 보고 깜짝 놀랐어요. 그동안 단 한 번도 샘 천, 못 연 자를 쓸 거라 생각하지 않았거든요. 이래서 항상 신중하게 잘 살펴봐야하나봐요 ^^

      2017.10.10 14:59 신고 [ ADDR : EDIT/ DEL ]
  5. 아하 이거 안마셔봤는데 궁금해지네요. 예전에 한참 직접 요리하고 여름에 레모네이드나 자몽에이드 같은 거 만들어마실땐 꼭 초정 탄산수를 샀어요. 페리에 같은 놈들보다 가격도 싸고 탄산도 더 톡쏘고 좋아서요. 나중에 청주 가면 이거 마셔볼래요!

    2017.10.07 05: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초정탄산수 라임맛 매우 좋아해요. 배터지게 음식 먹고 갈증날 때 초정탄산수 마시면 딱이거든요 ㅎㅎ 나중에 청주 가시면 한 번 드셔보세요^^

      2017.10.10 15:00 신고 [ ADDR : EDIT/ DEL ]
  6. 엥 이게 청주 버스터미널에서만 팔아요??? 몰랐어요ㅋㅋㅋㅋ 청주 버스터미널 진짜 많이 가는데... 좀좀이님 포스팅 보고 나니 꼭 한 번 사먹어봐야할 거 같은ㅋㅋ

    2017.10.07 14: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청주터미널에서만 파는 것은 아닐 거에요. 하지만 청주터미널은 갈 때마다 저거 항상 팔고 있더라구요 ㅎㅎ

      2017.10.10 15:01 신고 [ ADDR : EDIT/ DEL ]
  7. 이름은 사이다인데 맛은 탄산수 맛이라니...
    재료에는 설탕도 들어갔는데 딱히 엄청 달거나 하진 않나봐요.
    게다가 뒷맛은 쓴맛이라니...

    2017.10.08 16: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정확히는 소다맛 아이스크림 맛이었어요. 달기는 한데 끝맛이 탄산수 쓴맛이었어요 ㅎㅎ

      2017.10.10 15:04 신고 [ ADDR : EDIT/ DEL ]
  8. 비밀댓글입니다

    2020.07.18 14:56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