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이것을 먹은지 일주일이 넘었네요. 먹으면서 글로 써야지 하고 사진까지 찍어두었는데 차일피일 미루다 이제야 글을 써요.


제가 먹었을 때에는 오픈 기념이었기 때문에 가격이 저렴했어요. 지금은 아마 가격이 조금 오르지 않았을까 싶어요.


종각역 근처에는 점심때에는 식당, 저녁때에는 술집으로 운영하는 식당이 많이 있어요. 이런 식당들은 오후 3시쯤 문을 닫고 저녁 장사를 준비하기 시작하지요.


점심을 어디에서 먹을까 고민하며 종각역 근처를 돌아다니고 있었는데 눈에 딱 들어오는 간판이 있었어요.


종각역 매드후라이치킨


"어? 이게 왠 횡재야?"


오픈 기념 행사를 하고 있었기 때문에 점심 부페가 단돈 4500원. 이건 편의점 도시락과 맞먹는 가격. (당연히 지금은 저 행사가 끝났답니다. 저는 3월 16일에 먹었어요.)


바로 들어갔어요.



이때는 컵라면도 주었어요. 당연히 공짜.



한 그릇 먹은 후 또 한 그릇 먹었어요. 이때 음식 전체적으로 맛이 매우 괜찮았어요. 지금 정확히 얼마인지는 모르겠지만 6천원 정도라면 충분히 또 가서 먹을 거에요. 4500원이라고 해서 맛 없는 음식이 나온 것도 아니었고, 음식 전부 맛있었거든요.


종각역 식당은 점심때와 저녁때 메뉴가 달라지는 곳이 많다보니 점심때, 저녁때 두 번 돌아다녀야 한다는 것을 깨닫게 만들어준 식당이었어요.


참고로 저녁에 파는 치킨은 아직 먹어본 적 없어요.

반응형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