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여행기/미분류2015. 12. 2. 07:44

728x90
반응형

우체국에 볼 일이 있어서 우체국에 갔더니 어느덧 12월이라고 슬슬 연말 분위기가 풍겨져 나오고 있었어요.


우체국에서 볼 일을 본 후, 혹시 특별히 구입할 것 없나 구경하다 문득 한 가지 떠오른 것이 있었어요.


'혹시 달력 하나 받아갈 수 있을까?'


우체국 창구 직원분께 여쭈어 보았어요.


"혹시 달력 받을 수 있나요?"

"달력요? 예."


직원분께서는 자리에서 일어나 탁상용 달력을 갖고 와서 제게 주셨어요.



2016년 달력은 우체국 직원들의 직접 찍은 사진과 손글씨가 실려 있었어요. 위의 사진은 달력을 담아주는 봉투에요.



달력을 꺼내자마자 나타난 것은 '휴가중'. 예, 저도 영원히 휴가중이었으면 좋겠어요. 하지만 무급휴가는 사절합니다. 유급휴가 환영하구요.



달력을 보니 위와 같이 2017년 달력이 한 장에 인쇄되어 있었어요. 2016년 달력 사진들은 상당히 예쁜 편이었어요. 위의 봉투에 나와 있는 12가지 사진이 바로 달력 그림들이랍니다.


여행중에든, 업무상 가는 것이든 우체국에 가게 된다면 한 번 달력 주실 수 있는지 물어보세요. 이번 우체국 달력은 사진과 손글씨가 상당히 예쁘답니다.

반응형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체국에서 달력을 주는지 몰랐네요 우체국 직원들이 직접 찍은 사진과 직접 쓴 손글씨로 만들어진거라니 의미가 있네요^^

    2015.12.02 09: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우체국 직원들의 노력이 담겨 있는 달력이라 더욱 의미가 있는 달력이더라구요. 우체국도 달력 있어요. 물론 달라고 해서 줄 지는 잘 모르겠지만, 수량이 넉넉할 때라면 가서 택배를 부치거나 은행 볼 일 본 후 달라고 하시면 구하실 수도 있을 거에요^^

      2015.12.03 04:58 신고 [ ADDR : EDIT/ DEL ]
  2. 아~ 이렇게 받을 수 있는지 몰랐어요^^
    달력 필요할땐 가서 부탁드려야겠네요. 회사에서도 달력이 나오지만 회사달력은 쓰기가 시러욤ㅋㅋ

    2015.12.02 10: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달력 필요할 때 가시면 못 받으실 수도 있어요. 지금은 12월초라 수량이 널널해서인지 달라고 하니까 그냥 주시더라구요. 회사 달력은 진짜 보기도 싫죠 ㅋㅋ

      2015.12.03 05:02 신고 [ ADDR : EDIT/ DEL ]
  3. 탁상달력 유용하겠네요 ^^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광주광역시 공식 블로그 '광주랑'에도 많은 방문 부탁드려요 ~

    2015.12.02 17: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탁상달력 있으면 꽤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어요. 광주랑님, 방문 감사합니다. ^^

      2015.12.03 05:02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