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이번에 소개할 우즈베키스탄의 우즈베크인 악기는 Dovul 이에요. 이 악기는 Dovul 도불, 또는 do'l 돌 이라고 불러요. 인도부터 중동까지 널리 사용하는 타악기인 타블라와 이름이 매우 비슷해요. 참고로 타블라는 한국인이 죽어라고 연주 못하는 악기 중 하나에요. 그 리듬감을 못 따라잡거든요. 그래서 하면 될 거 같은데 한국인들에게 막상 쳐보라고 하면 한결같이 둥당둥당 쳐요. 저 이름 자체가 타블라에서 오지 않았을까 해요.


도불은 얇은 테로 된 두 가장자리를 가죽으로 덮은 커다란 타악기에요. 이 악기를 연주할 때 손으로 연주하기도 하지만, 둥근 채를 이용해서 연주하기도 해요.


도불은 옛날에 기본적으로 군대에서 사용하는 악기로 간주되었어요. 현재는 그렇게 간주되지는 않아요.


외형과 소리를 내는 방법으로 도불과 가까운 악기로는 카자흐인들의 다빌, 조지아인들의 돌리, 아르메니아인들의 돌, 인도와 이란인, 아프간인들의 두훌 등이 있어요.



위의 동영상은 Dovul을 연주하는 장면이에요.

반응형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