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에 마셔본 프랜차이즈 카페 음료는 스타벅스 자바 칩 프라푸치노에요.


친구와 만나서 여기저기 돌아다니다 날이 추워서 카페로 가기로 했어요. 어느 카페를 갈까 고민했어요. 주변에 카페가 몇 곳 있었어요. 개인이 운영하는 카페도 있고, 프랜차이즈 카페도 있었어요. 개인이 운영하는 카페 가기에는 시간이 애매했어요. 저와 친구가 돌아다니던 동네에서는 개인이 운영하는 카페는 대체로 9시면 문 닫을 시간이 되거든요. 친구와 얼추 10시 반 정도까지 잡담하다 헤어질 생각이었기 때문에 프랜차이즈 카페를 가야 했어요.


"할리스 갈래? 너 할리스 좋아하잖아."

"할리스 말고 다른 곳 갈까?"


저는 할리스커피를 매우 잘 가요. 24시간 카페 중 할리스커피 매장이 밤새 책 보고 글 쓰기에 좋은 편이거든요. 게다가 할리스커피는 멤버십 가입하면 매일 1회, 커피에 한정해 무료 사이즈업을 제공해요. 이 무료 사이즈업이 되는 커피에는 크림라떼 시리즈가 포함되어요. 제가 할리스커피에서 제일 좋아하는 밀크티 크림라떼도 할리스커피 멤버십에 가입해 있으면 매일 1회 무료 사이즈업 음료 대상에 포함되기 때문에 할리스커피를 유독 많이 가는 편이에요.


그렇지만 바로 며칠 전에 할리스커피를 다녀왔기 때문에 또 할리스커피를 가고 싶지는 않았어요.


"근처에 스타벅스 없나?"


스타벅스 매장은 보통 10시 반 정도에 문을 닫아요. 빨리 문 닫는 매장은 10시, 늦게 문 닫는 매장은 11시 정도이고, 24시간 운영하는 매장은 없는 것으로 알고 있어요. 이날은 친구와 밤 늦게까지 잡담하고 놀다가 헤어질 예정이 아니었어요. 그래서 스타벅스로 가서 잡담하고 노는 것도 괜찮았어요. 친구와 주변에 스타벅스 매장이 있는지 찾아보았어요. 스타벅스 매장이 있었어요.


"그러면 우리 스타벅스 가자. 오늘은 우리 오래 놀다 헤어질 거 아니잖아."

"그래. 그러자."


근처 스타벅스 매장을 찾아보았어요. 멀지 않은 곳에 스타벅스 매장이 있었어요. 친구와 스타벅스 매장으로 갔어요.


"여기 자리 왜 이렇게 없지?"

"사람 무지 많은데?"


빈 자리가 보이지 않았어요. 친구와 빈 자리를 찾아보았어요. 마침 빈 자리가 딱 하나 났어요. 빈 자리에 가방을 놓고 친구와 음료를 주문하러 갔어요.


'초코 바나나 먹어야지.'


"바나나 지금 다 떨어졌어요."


스타벅스 초콜렛 바나나 블렌디드를 주문해 마실 생각이었어요. 그런데 이건 바나나가 다 떨어져서 주문할 수 없다고 했어요. 다른 메뉴를 골라야 했어요.


'뭐 마시지?'


메뉴판을 쳐다보았어요. 커피가 들어간 것은 마시고 싶지 않았어요. 커피 안 들어가고 가볍게 마실 수 있는 것이 뭐가 있는지 살펴보았어요.


자바 칩 프라푸치노 마셔야겠다.


그래서 자바칩 프라푸치노를 주문했어요.


스타벅스 자바칩 프라푸치노는 이렇게 생겼어요.


스타벅스 자바 칩 프라푸치노


아래에는 초콜렛 쉐이크 비슷하게 생긴 음료가 들어 있고 위에 크림이 올라가 있어요.


스타벅스


위에는 초콜렛 시럽이 뿌려져 있었어요.


스타벅스 홈페이지에서 자바칩 프라푸치노에 대해 커피 프라푸치노에 초콜릿, 초콜릿 칩이 첨가된 아이스 블렌드로 달콤 아삭한 음료. 라이트 프라푸치노용 시럽 선택 가능-Tall 사이즈 기준, 25% 이상 줄어든 저당(Low Sugar)으로 즐기실 수 있습니다.'라고 소개하고 있어요.


스타벅스 자바 칩 프라푸치노 영문명은 Java Chip Frappuccino 이에요.


스타벅스 자바 칩 프라푸치노 열량은 Tall 사이즈 기준으로 340kcal 이에요.


스타벅스 자바 칩 프라푸치노 Java Chip Frappuccino


고급스러운 빠삐코 맛!


마시자마자 바로 이런 생각이 들었어요. 고급스러운 빠삐코 맛이었어요. 초콜렛 쭈쭈바와 맛이 매우 비슷했어요. 그것을 아주 고급스럽게 만들면 이런 맛이 날 것 같았어요.


얼음 조각은 이런 생각을 더욱 강화시켰어요. 얼음 조각을 빨아들일 때마다 내가 쭈쭈바 먹는 거 아닌가 싶은 생각이 들었거든요.


간간이 씹히는 초콜렛 칩은 맛을 더욱 고급스럽게 만들어주었어요. 맛 자체가 고급스러운 초콜렛 쭈쭈바 맛인데 초콜렛 조각이 씹혀서 더욱 그런 생각이 들었어요.


여름에 어린 애들이 이거 좋아하겠다.


날이 더울 때 아이들이 이거 마시면 쭈쭈바 많이 먹는다고 좋아할 것 같았어요. 큰 인상이 남는 음료는 아니었어요. 그냥 고급스러운 초콜렛 쭈쭈바라고 생각하면 딱 맞을 맛이었어요.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고급스러운 바삐코맛 너무 좋습니다 ^^

    2019.02.26 21: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