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이번에 먹어본 음식은 중국집 체인점 홍짜장의 사천볶음밥과 홍탕수육이에요.


처음에 홍짜장을 보고 작은 중국집인가 했는데, 알고 보니 여기가 체인점이었어요.


홍짜장 사천볶음밥은 5500원이고, 홍탕수육은 12000원이에요.


사천볶음밥은 이렇게 생겼어요.


홍짜장 사천볶음밥


식당에는 사천볶음밥에 대해 '각종 해산물과 신선한 야채를 고소하게 볶아 매운 고추와 소스로 맛을 낸 맛있게 매운 볶음밥'라고 설명이 붙어 있었어요.


양이 그렇게 많지는 않았어요. 여자 혼자 다 먹을 수 있을 정도의 양이었어요. 새우, 오징어 및 버섯이 들어있었어요. 그리고 숙주를 넣고 볶은 것이 특이했어요. 맛은 짤짤짤 매콤했어요. 냄새를 맡았을 때는 불 냄새가 났지만, 먹었을 때에는 불맛이 그렇게 강하지 않았어요.


홍탕수육은 이렇게 생겼어요.



식당에는 홍탕수육에 대해 '바삭하고 쫄깃하게 튀긴 돼지고기와 찰떡에 매콤 달콤한 소스를 버무린 요리' 라고 설명이 붙어 있었어요.


홍탕수육은 매콤한 양념치킨 소스와 비슷한 맛이 났어요. 그래서 먹는 동안 돼지고기를 먹는 것인지 닭고기를 먹는 것인지 계속 햇갈렸어요. 이것 또한 이름과 달리 그렇게까지 맵지는 않았어요. 매콤하기는 했으나 매콤한 것보다 뜨거운 것이 더 혀를 아프게 했어요.


홍탕수육 양은 딱 탕수육 소짜 크기였어요. 사진으로 보면 소짜도 안 되게 매우 적어보이지만 높이가 있어서 소짜 정도는 되었어요.


사천볶음밥을 시켜서 짬뽕 국물이 같이 나왔어요.


홍짜장 짬뽕 국물


사실 사천볶음밥, 홍탕수육의 매운 맛에 큰 감흥이나 인상이 없었던 이유는 바로 이 짬뽕 국물 때문이었어요.


홍짜장에서 인기 있는 메뉴는 바로 짬뽕. 짬뽕이 참 얼큰해요. 그 얼큰한 짬뽕 국물에 비해 사천볶음밥, 홍탕수육 둘 다 별로 안 매웠기 때문에 짬뽕 국물의 매운맛이 오히려 더 인상적이었어요. 무언가 주객전도된 느낌이 들었어요. 사천볶음밥, 홍탕수육 모두 맛이 나쁘지 않았지만 정작 매운맛은 짬뽕 국물이 가장 강했으니까요.


사천볶음밥, 홍탕수육 모두 맛이 없지는 않았지만 화끈하게 매운맛을 보여주는 메뉴는 아니었어요. 살짝 매콤한 맛을 먹고 싶을 때 먹으면 괜찮을 정도였어요.

반응형

Posted by 좀좀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